흥룡사

흥룡사(興龍寺)는 경기도 포천시에 위치한 사찰이다.

신라 말엽에 도선국사가 창건하였다. 절터를 정할 때 나무로 만든 세 마리의 공중에 날려 보냈는데 그 중 한 마리가 백운산에 앉아 그 자리에 절을 세웠다고 한다.

1922년에 중수하면서 흑룡사로 이름을 바꾸었으나, 후에 흥룡사로 환원되었다.

참고문헌편집