주 메뉴 열기

연호편집

기년편집

사건편집

  • 후한에서 장각이 규모가 커진 태평도를 이끌어갈 36명을 방(方)에 임명하였는데, 지휘하는 신도 수가 만여 명 정도면 대방(大方), 6~7천 명이면 소방(小方)이라고 했다.

문화편집

탄생편집

사망편집