주 메뉴 열기

강릉단오제(江陵端午祭, 영어: The Gangneung Danoje Festival)는 강원도 강릉 지방에 전해지는 산신에 대한 제사 또는 축제이다. 국가무형문화재 제13호(1967년 지정)이며, 2005년 11월 25일에 '유네스코 세계인류구전 및 무형문화유산걸작'에 등록되었다.[1]

강릉 단오제
(江陵端午祭)
UNESCO-ICH-blue.svg 유네스코 인류무형문화유산
Gangneung Danoje festival
Korea Gangneung Danoje Jangneung 49 (14140137998).jpg
강릉 단오제
국가대한민국 대한민국
영역행위예술
등재번호114
지역아시아태평양
등재 역사
등재연도2005년 (제3차)
목록대표목록(2008년)
강릉단오제
(江陵端午祭)
대한민국의 기 대한민국국가무형문화재
종목국가무형문화재 제13호
(1967년 1월 16일 지정)
정보문화재청 국가문화유산포털 정보

강릉단오제는 3월 말부터 준비하여 4월을 거쳐 5월 초에 여러 차례 단오굿을 실행한다.

역사편집

서진진수가 쓴 삼국지 위서의 30권 오환선비동이전(烏丸鮮卑東夷傳)에는 5월에 진행되는 행사로 다음과 같은 구절이 있다.

한(韓)이 5월에 귀신에게 제사를 지내고, 사람들이 모여 음주가무를 쉬지 않고 한다.

常以五月下種訖 祭鬼神 群衆歌舞飮酒 晝夜無休

여기에서는 정확한 명칭은 발견되지 않는다. 따라서 단오에 대한 기원에서 가장 많이 참고되는 서적이 《삼국사기》와 《삼국유사》이다. 여기에는 오월 단오날에 시조신에게 제사를 지냈다는 기록이 남아있다. 이 대목에서 삼한의 5월제가 단오의 유래가 되었다는 설이 유력하다.

고려가요 동동(動動)에는 단어를 수릿날로 기록하고 있으며, 고려시대에는 왕이 조상에게 제를 지내고, 단오시를 짓고 놀이로 그 날을 기념하였다.

조선조는 한 때 단오놀이를 금지시켰지만, 국가적인 공휴일로 삼았다.

강릉단오제는 1967년 국가무형문화재 제13호로 등록되었고, 2005년 11월에는 유네스코가 지정하는 인류구전 및 무형유산 걸작으로 등록되었다.[2]

관련 항목편집

각주편집

  1. 세계무형유산, 유네스코 한국위원회
  2. 강릉단오제

외부 링크편집