겨울 나그네 (드라마)

겨울 나그네KBS2TV에서 1990년 3월 28일부터 1990년 6월 21일까지 매주 수,목 밤 21시 50분에 방영되었던 드라마이다. 최인호의 1984년작 소설을 각색하여 드라마화한 작품인데 지나친 비속어 남발 등의 이유 탓인지 방송심의소위원회로부터 '주의' '담당PD에게 주의환기' 조치를 받았다[1].

Picto infobox TV-icon-novela.png
겨울 나그네
장르 드라마
방송 국가 대한민국의 기 대한민국
방송 채널 한국방송공사
방송 기간 1990년 3월 28일 ~ 1990년 6월 21일
방송 시간 , 9시 50분
방송 횟수 14부작
원작 최인호
기획 장형일
연출 정을영
조연출 김명욱
각본 송능한
출연자 손창민, 김희애, 정성모, 최화정
음성 2채널 스테레오
HD 방송 여부 아날로그 제작 · 방송

출연진편집

각주편집

  1. 홍호표 (1990년 6월 23일). “TV드라마 비속어 남발”. 동아일보. 2018년 1월 5일에 확인함. 
  2. 아버지가 쓰러지고, 친모가 기지촌 여성이라는 사실을 알고 좌절에 빠지고, 빚쟁이가 아버지가 계신 병실까지 찾아와 난동을 부리자 더 이상 화를 참지 못하고 사람을 때리게 되면서, 고소를 당해 경찰서로 끌려가게 된다. 이 사건으로 학교에서 퇴학을 하려 했으나 현태의 도움으로 무기정학 처분에 그친다. 집행유예로 풀려난 후, 아버지의 죽음을 알게 된 민우는 실의에 빠져 기지촌 이모네로 도망가버린다. 민우가 돌아올 때까지 현태가 민우의 복학을 위해 애를 쓰지만 결국 오랜시간 돌아오지 않는 그를 제적한다.
  3. 재수에, 1년 휴학, 군입대로 인해 나이든 복학생으로 나온다. 1달에 한 번 겨우 학교를 방문하는 것으로 나오며, 고등학교 후배였던 조교의 도움으로 학고없이 학업을 겨우 이어나가는 거로 나온다.
  4. 무리하게 사업을 확장시키다 회사를 부도위기에 처하게 만듦. 그 충격으로 아버지가 쓰러지자 어머니와 함께 회사를 정리하고 미국으로 도주
한국방송공사 수목 미니시리즈
이전 작품 작품명 다음 작품