주 메뉴 열기
격포항의 전경
격포항 여객 터미널
격포항 (대한민국)
격포항

격포항(格浦港)은 전라북도 부안군 변산면 격포리에 있는 어항이다. 1986년 3월 1일 국가어항으로 지정되었으며, 관리청은 해양수산부 서해어업관리단, 시설관리자는 부안군수이다. 좌표: 북위 35° 37′ 14″ 동경 126° 28′ 11″ / 북위 35.6204354° 동경 126.469822°  / 35.6204354; 126.469822 (격포항)

어항 연혁편집

  • 변산면 격포리에 위치한 격포항은 고군산군도 등 서해안 도서와 연계된 해상교통의 중심항으로 1985년 기본조사를 실시하고 1996년 방파제와 물양장 시설을 완공했다.[1]

어항 구역편집

본 항의 어항 구역은 다음과 같다.

  • 수역: 닭이봉 정상에서 정서로 700m 점(해상)에서 정남으로 900m 점(해상)에서 정동으로 육지부와 연결한 선을 따라 형성된 공유수면[2]
  • 육역: 전라북도 부안군 변산면 격포리 347-139 외 47필지 (상세내역은 생략)[3]

개발 계획편집

2007년 1월 30일 격포항 다기능어항 개발 계획이 고시되었다.[4] 주요 내용은 다음과 같다.

  • 정부투자: 교량 84m, 보도교(산책로) 607.1m, 낚시터(전망대) 100m, 접안시설(유람선/관공선) 268m, 준설 64.5m2, 부대공 1식
  • 민간투자: 함상공원 1식, 가족호텔 1식, 다목적문화시설 1식, 선상카페 1식

주요 어종편집

관광편집

  • 인근 격포마을은 '아름다운 어촌 100선'에 선정된 마을이다. 주변의 위도, 고군산군도, 홍도 등 서해안 도서와 연계된 해상교통의 중심지다. 청정해역에는 수산물이 풍부해 봄엔 주꾸미, 가을엔 전어가 유명하다. 주꾸미, 갑오징어, 전어, 꽃게, 우럭, 백합, 바지락 등이 많이 잡히고, 횟집과 음식점들도 많이 들어서 있다.[5]
  • 격포는 특히 주꾸미바지락, 백합 등의 조개류가 맛이 좋다. 변산반도 연안의 자연산 바지락을 시원하게 우려낸 바지락칼국수와 바지락죽, 그리고 쫄깃한 조개의 왕 백합이 입속 가득 씹히는 백합죽은 일대 식당 어디에서든 맛볼 수 있는 향토음식이다. 청정해역을 노리는 낚시꾼과 건강한 S라인 몸만들기에 나선 트레커들이 즐겨 찾는 섬, 위도로 향하는 여객선이 격포항에서 출발한다.[6]

각주편집

  1. 서해어업지도사무소 격포항 자료[깨진 링크(과거 내용 찾기)]
  2. 2008년 11월 6일, 농림수산식품부 고시 제2008-103호, 국가어항구역지형도면
  3. 2008년 11월 6일, 농림수산식품부 고시 제2008-99호, 국가어항구역(육역)
  4. 2007년 1월 30일, 해양수산부 고시 제2007-8호, 어항 격포항 다기능어항 개발계획
  5. 장태평 (2010.1.). 《두바퀴로 바닷가로, 전국 해안선 1만리 자전거 길》. 농림수산식품부·한국어촌어항협회. 82쪽. 
  6. 김민강 (2010년 4월 10일). “바다여행 종합선물세트, 부안 격포항”. 모모뉴스. 2011년 7월 1일에 확인함.