김원룡(金元龍, 1922년 8월 24일 ~ 1993년 11월 14일)은 대한민국의 문인화가이자 고고미술사학자로, 한국에서 처음으로 박사 학위를 취득한 고고학자들 중 한 명이었다.[1] 1945년 경성제국대학교 법문학부 사학과를 졸업하고 1959년 뉴욕 대학교를 졸업했으며 김정학, 김재원, 김정배, 손보기 등과 함께 고고학 분야 뿐 아니라 역사학, 미술사, 건축학, 그리고 한국 철학에 영향을 미친 현대 대한민국 학계의 개척자로 여겨지고 있다. 현재 전곡리 구석기 유적과 동아시아고고학연구소에 김원룡 교수를 기리는 동상과 전시관이 자리잡고 있다.

약력편집

1945년 경성제국대학교 법문학부 사학과를 졸업하였을 때 석사 논문을 작성하였는데, 이는 신라 도자기에 대한 것이었다. 이후 뉴욕 대학교에서 박사 학위를 취득하여 귀국했다. 1961년 서울대학교에서 교수가 되었으며 그 이후 학계에 큰 영향을 미치게 되었다. 1971년 국립박물관장으로 재직시 무령왕릉 발굴을 총지휘했다.

업적편집

1947년 한국산악회독도 학술 조사에 참가하는 등 모두 다섯 차례에 걸쳐 울릉도 고고학적 조사를 실시했다.

수상편집

  • 서울시 문화상(1961)
  • 3·1문화상
  • 홍조근로훈장(1971)
  • 학술원 공로상(1981)
  • 인촌상(1988)
  • 일본 후쿠오카 아세아 문화상(1993)
  • 1993년에 자랑스러운 서울대인에 선정.
  • 제4회 호암상 예술상(사후인 1994.3.22. 시상)

저서편집

고고학과 미술사학계에 100여 편의 논문을 발표하였고, 다음과 같은 저술을 남겼다.[2]

일반 저서
  • 《신라토기의 연구》(1960)
  • 《한국미술사》(1968)
  • 《한국고고학개설》(1973)
  • 《한국문화의 기원》(1977)
  • 《한국미의 탐구》(1978)
  • 《한국벽화고분》(1979)
  • 《한국고미술의 이해》(1981)
  • 《한국고고학연보》(1974~87)
  • 《신라토기》(1981)
  • 《한국고고학연구》(1987)
  • 《한국미술사연구》(1987)
  • 《신판한국미술사》(1993) 외
보고서
  • 《울릉도》(1963)
  • 《무령왕릉》(1973)
  • 《신창리 옹관묘지》(1963)
  • 《풍납리 포함층조사 보고서》(1967)
  • 《흔암리 주거지》(1973)
  • 《석촌동 발굴조사보고》(1975)
수필집
  • 《삼불수상록》(1970)
  • 《노학생의 향수》(1978)
  • 《하루하루와의 만남》(1985)
유고집
  • 《나의 인생 나의 학문》(1996)

각주편집

  1. 김원룡 - 네이버 인물
  2. 김원룡[깨진 링크(과거 내용 찾기)], 《한국민족문화대백과》, 한국학중앙연구원

외부 링크편집