주 메뉴 열기

김충립(金忠立, 1947년 2월 16일 ~ )은 대한민국의 전직 군인이자 목사로 지금은 없어진 기독자유민주당의 대표를 맡기도 했다.

군인 생활편집

육군 소령과 특전사 보안반장을 지냈다.[1][2] 12·12 군사 반란에도 가담했으나 신군부가 살인을 한 것은 잘못이라고 회고하였다. 1980년 전역하였다.

목사편집

전역 후 목사가 되었다.

정치편집

2011년 서울특별시장 보궐선거편집

당초 기호 8번을 배정[3]받았으나, 선거에 불참하기로 하고, 후보자 정보공개자료를 제출하지 않았다.[4][5] 그렇게 되어, 서울시선거관리위원회는 18일 김충립 후보가 등록 무효되었다고 판결하였다.

역대 선거 결과편집

선거명 직책명 대수 정당 득표율 득표수 결과 당락
제14대 총선 국회의원(경북 영양군·봉화군) 14대 무소속    4.43% 2,146 4위 낙선
10·26 재보궐선거 서울특별시장 35대 (민선 5기) 기독자유민주당 - - - 등록무효
제19대 총선 국회의원(비례대표) 19대 기독자유민주당   1.20% 257,190표 비례대표 1번 낙선

각주편집