주 메뉴 열기

김홍식 (1909년)

김홍식(金弘植, 일본식 이름: 岡田弘政, 1909년 3월 1일 ~ 1974년 2월 21일, 충남 아산)은 일제 강점기대한민국의 관료이다.

본관은 김해(金海)이다. 경성법전을 나온 그는 고등문관시험 사법과와 행정과 양과에 합격했다. 양덕군수, 부천군수 등 조선총독부 관리로 근무했으며, 광복 후에는 변호사 개업을 하고 법조인으로 활동했다. 이후 충남지사를 거쳐 제3공화국에서 무임소장관, 체신부장관을 역임했다.

2008년에 발표된 민족문제연구소의 친일인명사전 수록자 명단의 관료 부문에 선정되었다.

약력편집

각주편집

  1. “‘친일인명사전’ 주요인물과 행적”. 한겨레 (연합뉴스 인용). 2005년 8월 29일. 2008년 3월 27일에 확인함. 

참고 자료편집