김해 김씨

한국의 성씨 중 하나

김해 김씨(金海 金氏)는 경상남도 김해시를 본관으로 하는 한국의 성씨다. 금관가야(金官伽倻)의 건국시조 수로왕(金首露)을 시조로 한다.

김해 김씨
金海 金氏
김해 김씨의 종문
나라한국
관향경상남도 김해시
시조김수로(金首露)
중시조김유신(金庾信)
집성촌대한민국 대한민국
경기도 성남시·포천시·양평군
전라남도 진도군·신안군·해남군·영광군·완도군·나주시[1]·무안군·영암군[2]·광양시·화순군·여수시
전북특별자치도 장수군·남원시·고창군·부안군·김제시
경상북도 포항시·김천시·청도군[3]·상주시·경산시·구미시·예천군[4]
경상남도 창원시·진주시·창녕군·김해시·사천시·남해군
강원특별자치도 인제군·정선군·철원군
충청남도 부여군·금산군·공주시·논산시·보령시·아산시
충청북도 청원군·옥천군·괴산군
광주광역시 광산구
제주특별자치도 제주시[5]
조선민주주의인민공화국 조선민주주의인민공화국
남포시 용강군[6]
함경남도 북청군·홍원군
함경북도 나진시·경성군·명천군
주요 인물김유, 김저, 김수연, 김극일, 김일손, 김완, 김경서, 공빈 김씨, 김예직, 김우항, 김홍도, 김대건, 김두봉, 김원봉, 김상옥, 김준연, 김현철, 김철호, 김성곤, 김종오, 김대중, 김종필, 김혁규, 김지하, 김주열, 김남진, 김어준, 김형오, 김부겸, 김무성
인구(2015년)4,456,700명 (1위)
비고김해김씨

유래 편집

가락국수로왕(首露王)을 시조로 한다. 서기 42년(중국 후한 건무 18) 3월 가락국(駕洛國)의 아홉 촌장이 구지봉(龜旨峰) 산정에 모여 나라를 통솔할 군장(君長)을 얻기 위해 하늘을 향해 의식(儀式)을 올리자 하늘에서 여섯 개의 황금알(卵)을 담은 금합(金盒)이 내려와 다음날 여섯 알이 여섯 동자(童子)로 변하여 제일 먼저 나온 동자를 수로(首露)라고 이름짓고 금합(金盒)에서 태어났다하여 성(姓)을 김씨(金氏)로 하니 그가 바로 김해김씨의 시조(始祖)인 김수로왕(金首露王)이다. 나라이름을 대가락(大駕洛)으로 정하고 아유타국(阿踰陁國: 고대 인도의 국가)에서 바다를 건너온 아유타국의 공주 허황옥(許黃玉)를 왕비(王妃)로 맞아 10명의 왕자(王子)와 2명의 공주(公主)를 두었다. 그후 10대 구형왕(仇衡王)이 532년 (법흥왕 19) 신라에 항복하고 상등(上等)의 작위(爵位)와 가락(駕洛)을 식읍(食邑)으로 하사(下賜) 받았으며, 그의 아를 김무력(金武力)이 각간(角干)를 역임했다.[7]

역사 편집

중시조 김유신(金庾信)은 가락국 마지막 왕인 구형왕(仇衡王)의 증손으로, 신라 무열왕(武烈王)과 함께 삼국통일의 대업(大業)을 달성한 명장(名將)으로 무열왕의 딸 지소부인(智炤夫人)과 혼인하였고 최고 벼슬 태대각간(太大角干)에 이르렀고, 사후 흥무대왕(興武大王)으로 추존되면서 김해김씨의 중시조가 되었다. 그의 조부는 신라 진흥왕때 뛰어난 무장(武將)이며 각간(角干) 벼슬을 지낸 김무력(金武力)이고, 그의 아버지는 태종무열왕(太宗武烈王)의 장인이며 당대의 이름난 장군인 김서현(金舒玄)이고, 그의 어머니는 진흥왕의 아우인 숙흘종(肅訖宗)의 딸 만명부인(萬明夫人)이다.

김해김씨는 신라의 왕실과 혼연을 맺음으로써 신라에서 귀족으로 극진한 대우를 받아 명문거족(名門巨族)으로 번성하여 왔다. 혜공왕이 피살 당해 무열왕계의 왕통이 단절되고 다른 진골 귀족들로부터도 다시금 경원 당하면서 심지어 6두품으로 추락했다.

23세손 김상좌(金商佐)가 왕건을 추대하고 고려 건국에 공헌을 해 삼중대광(三重大匡) 개국원훈(開國元勳)에 올른 이래 그 후손들이 문무명신(文武名臣)을 배출한 삼한갑족(三韓甲族)으로 위세를 떨쳤다. 고려 시대에만도 정승급 15명을 비롯하여, 명신·공신 10여 명과 장군 8명, 제학 11명 등 숱한 인물을 배출했다.

하지만 조선시대에 들어와서 대게 조선 개국에 반대하는 고려 충신들이 많았으며 무오사화(戊午士禍)[8][9]를 비롯한 정치적 사건들에 휘말려 쇠락을 면치 못했다. 역대 정승에서도 숙종조의 김우항(金宇抗) 한 사람뿐이었다.

본관 편집

김해(金海)는 경상남도 김해시(金海市)의 지명이다. 낙동강(洛東江) 하구 남서쪽에 위치하여 가락국(駕洛國)의 중심지로 발전하여 왔다. 532년(신라 법흥왕 19) 신라에 병합되어 금관군(金官郡)이 되었다. 680년(문무왕 20)에 금관소경(金官小京)이 되었다가, 757년(경덕왕 16) 김해소경(金海小京)으로 바꾸어 양주(良州)의 관할로 두었다. 940년(고려 태조 23) 김해부(金海府)로 개칭되었고 임해현(臨海縣)으로 다시 강등되었다가 곧 임해군으로 승격되었다. 995년(성종 14)에 김해안동도호부(金海安東都護府)로 개칭하여 영동도(嶺東道)에 속하였다가 1012년(현종 4) 김해군방어사로 강등되었으나 1018년부터는 의안군(義安郡: 昌原)·함안군(咸安郡)·칠원현(漆原縣: 漆原面)·웅신현(熊神縣: 鎭海)등을 영현으로 삼았다. 1270년(원종 11) 방어사(防禦使) 김훤이 인접지역인 밀성(密城)의 난을 평정하여 김녕도호부(金寧都護府)로 승격되었다가 1293년(충렬왕 19) 현으로 강등되었다. 1308년 금주목(金州牧)으로 승격하였으나 1310년(충선왕 2) 김해부(金海府)로 격하되었다. 1413년(태종 13) 김해도호부로 승격되어 세조 때 진(鎭)을 두었다. 1895년(고종 32) 김해군이 되었고, 1981년 김해읍이 김해시로 승격하여 분리되었으며, 1995년에는 김해군을 통합하였다.

세계도 편집

1 太祖皇太王 首露王
2 도왕 道王
3 성왕 成王
4 덕왕 德王
5 명왕 明王
6 신왕 神王
7 혜왕 惠王
8 장왕 莊王
9 숙왕 肅王
┣━━━━━ ━━ ━━━━━━ ━━ ━━━━━━ ━━ ━━┓
10 양왕 讓王 김탈지 金脫知
┣━━━━━ ━━ ━━━━━━ ━━ ━━┓
11 김세종 金世宗 김무력 金武力 김무득 金武得
금릉 김씨
12 김솔우 金率友 김서현 金舒玄
┣━━━━━ ━━ ━━━━━━ ━━ ━━━━━━ ━━ ━━━━━━ ━━ ━━━━━━ ━━ ━━━━━━ ━━ ━━━━━━
13 흥무대왕

興武大王

김유신 金庾信

김흠순 金欽純

┣━━━━━ ━━ ━━━━━━ ━━ ━━━━━━ ━━ ━━━━━━ ━━ ━━━━━━ ━━ ━━━━━━ ━━ ━━┓
14 김삼광 金三光 김원술 金元述 김원정 金元貞 김장이 金長耳 김군승 金軍勝 김반굴 金盤屈
┣━━━━━ ━━ ━━━━━━ ━━ ━━┓ 진주 김씨
15 김윤중 金允中 김윤문 金允文 김선 김영윤 金令胤
16 김장청 金長淸 김암 金巖
┣━━━━━ ━━ ━━┓
17 김웅원 金雄元 김웅윤 金雄允
18 김경주 金擎柱
┣━━━━━ ━━ ━━┓
19 김성해 金成海 김성대 金成垈
20 김정철 金挺喆
┣━━━━━ ━━ ━━━━━━ ━━ ━━┓
21 김수윤 金琇胤 김옥윤 金玉胤
┣━━━━━ ━━ ━━┓
22 김천수 金天授 김천여 金天與
23 김상좌 金商佐
24 김호 金浩
25 김화제 金華齊
26 김진유 金振酉
┣━━━━━ ━━ ━━━━━━ ━━ ━━┓
27 김승의 金承意 김계의 金繼意 김진의 金進意
28 김천정 金天精
29 김항령 金恒齡
30 김수성 金洙聖
┣━━━━━ ━━ ━━━━━━ ━━ ━━┓
31 김상흠 金商欽 김상현 金商賢 김상인 金商寅
32 김성우 金成雨
33 김일서 金一曙
┣━━━━━ ━━ ━━┓
34 김광국 金匡國 김안국 金安國
35 김종백 金宗栢
36 김수 金繡
37 김이탁 金以琢
┣━━━━━ ━━ ━━┓
38 김서천 金瑞天 김서지 金瑞地
39 김양철 金陽喆
40 김시추 金是秋
┣━━━━━ ━━ ━━┓
41 김진국 金鎭國 김정국 金定國
42 김규상 金奎祥
43 김도협 金道浹
┣━━━━━ ━━ ━━┓
44 김탕우 金湯雨 김상우 金商雨
45 김만서 金萬瑞
46 김사맹 金師孟
47 김상주 金相宙
┣━━━━━ ━━ ━━━━━━ ━━ ━━━━━━ ━━ ━━┓
48 김방직 金邦直 김용직 金龍直
49 김익섬 金益銛 김관 金管

판도판서공파

版圖判書公派

(삼현파)

50 김주국 金柱國
┣━━━━━ ━━ ━━━━━━ ━━ ━━┓
51 김석경 金晳卿 김목경 金牧卿 김익경 金益卿
금녕군파

金寧君派

(경파)

감무공파

監務公派

(사군파)

분파 편집

김해 김씨는 중시조 김유신의 후대에서 족세(族勢)가 크게 번창해짐에 따라 148여개 파로 분파(分派)되었으며, 그 중 경파(京派), 사군파(四君派), 삼현파(三賢派), 시중공파(侍中公派)의 후손들이 많다.

경파(京派)의 파조인 김목경(金牧卿)은 고려 충정왕(忠定王) 때 조적의 난을 평정한 공으로 금녕군(金寧君)에 봉해졌으며 당시 혼란한 국정을 개탄하여 정당문학(政堂文學) 이조년(李兆年)과 함께 누차 왕에게 상소했으나 듣지 않아 속리산俗離山)에 들어가 세상과 인연을 끊고 여생을 마쳤다. 김목경의 맏아들 김보(金普)는 공민왕이 중국 북경에 갈 때 시종(侍從)한 공으로 일등공신(一等功臣)으로 녹훈되었다. 김보의 6세손 영견(永堅), 영서(永瑞), 영정(永貞), 영순(永純) 4형제가 빼어났다.

사군파(四君派)의 파조인 김익경(金益卿)의 손자 김진문(金振門)은 고려 말에 예의판서(禮儀判書)를 거쳐 대제학(大提學)에 올랐으나 조선이 개국하자 관직을 버리고 이색(李穡), 박자검(朴自儉) 등과 함께 은둔 생활하여 절의를 지켰으며, 그의 둘째 아들 김추(金錘)는 도총관(都摠管)을, 넷째 아들 김석(金錫)은 찬성사(贊成事)를 지냈다. 막내 아들 김조(金銚)는 세종 때 집현전수찬(集賢殿修撰)을 거쳐 예조판서에 올랐으며, 직제학(直提學)을 역임할 때 장영실(蔣英實)과 함께 간의대(簡儀臺), 자격루(自擊漏), 혼천의(渾天儀) 등을 만든 것으로 전한다.

삼현파(三賢派)의 파조인 김관(金管)은 고려에서 판도판서(版圖判書)를 역임하고 학교(學校)를 건설하여 유학(儒學)을 진흥시키는 등 나라에 많은 공을 세웠으며, 그의 현손(玄孫) 김극일(金克一)은 효행(孝行)으로 이름을 떨쳤으며, 김일손(金馹孫)은 일찍이 당대의 거유(巨儒) 김종직(金宗直)의 문하에서 수학하였으며 김굉필(金宏弼)·정여창(鄭汝昌) 등과 친교를 맺었으며 춘추관(春秋館)의 사관(史官)으로 있을 때 전라감사(全羅監司) 이극돈(李克墩)의 비행을 사초(史草)에 썼다가 그의 원한을 사게 되었다. 연산군(燕山君)이 등극하여 성종실록(成宗實錄)을 편찬할때 사초(史草)에 조의제문(弔意帝文)을 실은 것이 화근(禍根)이 되어 권오복(權五福)·권경유(權景裕)·이목(李穆) 등과 함께 참수(斬首) 당하였다. 김대유(金大有)는 김일손의 장조카이며 김준손의 아들이다. 무오사화(戊午士禍)에 숙부가 참수 당하자 부자(父子)가 함께 호남(湖南)에 유배되었다가 중종(中宗) 때 풀려 나와 평생을 강개한 지절(志節)로 살았으며, 3개월 간의 칠원 현감(漆原縣監)을 마지막 벼슬로 사직하고 청도(淸道)의 운문산(雲門山) 속 삼족당(三足堂)에서 73세로 일생(一生)을 마쳤다.

종파

  • 경파(京派)[금녕군파(金寧君派)] - 김목경(金牧卿)
    • 참판공파(參判公派): 김영견(金永堅)
    • 횡성공파(橫城公派): 김영서(金永瑞)
    • 안경공파(安敬公派): 김영정(金永貞)
    • 석성공파(石城公派): 김영순(金永純)
    • 남강공파(南岡公派): 김영간(金永幹)
    • 호참공파(戶參公派): 김진서(金震敍)
    • 참찬공파(參贊公派): 김달문(金達門)
    • 봉상공파(奉常公派): 김현문(金顯門)
    • 밀직사공파(密直使公派): 김창문(金昌門)
    • 문간공파(文簡公派): 김저(金著)
    • 밀직공파(密直公派): 김수(金秀)
    • 평장사공파(平章事公派): 김란(金蘭)
  • 사군파(四君派)[감무공파(監務公派)] - 김익경(金益卿)
    • 생원공파(生員公派): 김련(金鍊)
    • 도총관공파(都摠管公派): 김추(金錘)
    • 생원공파(生員公派): 김구(金銶)
    • 찬성공파(贊成公派): 김석(金錫)
    • 상서공파(尙書公派): 김감(金鑑)
    • 공간공파(恭簡公派): 김조(金銚)
  • 삼현파(三賢派)[판도판서공파(版圖判書公派)] - 김관(金管)
    • 군수공파(郡守公派): 김건(金建)
    • 참판공파(參判公派): 김맹(金孟)
    • 한림공파(翰林公派): 김용(金勇)
    • 진사공파(進士公派): 김순(金順)
    • 녹사공파(錄士公派): 김인(金靭)
    • 진의공파(進義公派): 김현(金鉉)
    • 군수공파(郡守公派): 김익(金益)
    • 통덕랑공파(通德郞公派): 김무(金武)

천여(天與)계

  • 첨정공파(僉正公派) - 김덕휴(金德休)
  • 충경공파(忠景公派) - 김대리(金大理)

진의(進意)계

  • 운은공파(雲隱公派) - 김대진(金大震)
  • 율은공파(栗隱公派) - 김손(金遜)
  • 승지공파(承旨公派) - 김간(金侃)
  • 시중공파(侍中公派) - 김탁(金琢)
  • 부사공파(府使公派) - 김근(金瑾)
  • 한림공파(翰林公派) - 김관(金鑧)
  • 충정공파(忠貞公派) - 김구(金球)
  • 도사공파(都事公派) - 김련(金璉)
  • 승정공파(承政公派) - 김현(金現)
  • 휴은공파(休隱公派) - 김호(金琥)
  • 장사군파(長沙郡派) - 김선(金璘)
  • 도사공파(都事公派) - 김린(金隣)
  • 대제학공파(大提學公派) - 김득하(金得河)
  • 도총관공파(都總管公派) - 김경신(金敬臣)
  • 예빈승동정공파(禮賓丞同正公派) - 김호(金灝)
  • 판윤공파(判尹公派) - 김경보(金敬輔)

상현(商賢)계

  • 판전공파(判典公派) - 김명택(金明澤)
  • 판서공파(判書公派) - 김불비(金不比)
  • 좌정승공파(左政丞公派) - 김만희(金萬希)
  • 참봉공파(参奉公派) - 김인서(金鱗瑞)
  • 숭정공파(崇政公派) - 김종정(金宗貞)
  • 상서공파(尙書公派) - 김홍보(金洪寶)
  • 부호군공파(副護軍公派) - 김천익(金天翼)
  • 판결사공파(判決事公派) - 김을동(金乙棟)
  • 단련사공파(團鍊使公派) - 김경(金慶)
  • 진사공파(進士公派) - 김건(金虔)
  • 충정공파(忠精公派) - 김이장(金以障)

상인(商寅)계

  • 유수공파(留守公派) - 김운(金芸)

서지(瑞地)계

  • 록사공파(錄事公派) -김소(金炤)

정국(定國)계

  • 판서공파(判書公派) - 김유공(金維公)
  • 부호군공파(副護軍公派) - 김거공(金巨公)
  • 우후공파(虞侯公派) - 김옥진(金玉振)
  • 승사랑공파(承仕郞公派) - 김지서(金之瑞)
  • 부정공파(副正公派) - 김평(金平)
  • 판서공파(判書公派) - 김첨검(金添劍)

항렬자 편집

  • 경파(京派, 파조로 1세, 시조로 1세)
  • 사군파(四君派, 파조로 1세, 시조로 1세)
  • 삼현파(三賢派, 파조로 1세, 시조로 1세)
  • 시중공파(侍中公派, 파조로 1세, 시조로 1세)
  • 도총관공파 서강공파(都總管公派 西岡公派, 파조로 1세, 시조로 1세)
  • 도총관공파 축은공파(都總管公派 築隱公派, 파조로 1세, 시조로 1세)
  • 좌정승공파(左政丞公派, 파조로 1세, 시조로 1세)
  • 율은공파(栗隱公派, 파조로 1세, 시조로 1세)

과거 급제자 편집

조선시대 과거 급제자는 문과 128명, 무과 536명, 사마시 471명, 역과 59명, 의과 39명, 음양과 15명, 율과 33명, 주학 8명이다.

인물 편집

신라 편집

고려 편집

조선 편집

근현대사 편집

사당 편집

조선 왕실과의 인척 관계 편집

인구 편집

대한민국에서 가장 인구가 많은 성씨이며, 김씨 중에서도 가장 많은 41.7%를 차지하고 있다. 2000년 서울 81만 5천 783명, 부산 40만 7천 41명, 대구 19만 9천 252명, 인천 20만 7천 736명, 광주 14만 8천 736명, 대전 9만 6천 887명, 울산 10만 4천 627명, 경기 71만 8천 661명, 강원 10만 7천 612명, 충북 8만 6천 978명, 충남 14만 151명, 전북 17만 3천 712명, 전남 26만 8천 525명, 경북 23만 7천 826명, 경남 35만 12명, 제주 6만 1천 395명이다. 부산과 경남지역에 가장 많이 분포되어 있다. 2000년 4,124,934명, 2015년 4,456,700명으로 조사되었다.

구분 편집

가야 수로왕계 김해 김씨 선김(先金)과 신라 김렴계 김해 김씨는 김해 김씨 후김(後金) 또는 김녕 김씨(金寧 金氏)로 구분한다. 또는 사성 김해 김씨는 우록 김씨(友鹿金氏)라고 한다.

분적 편집

동조 이성 이본 편집

동조 동성 이본 편집

분적설 편집

  • 남양 김씨 - 김수로왕의 후예로 고려 의종 때 사람인 김적(金頔)을 시조로 한다.
  • 웅천 김씨 - 김유신의 후예로 조선조에서 수의부위에 오른 김중재(金重材)를 일세조(一世祖)로 세계를 이어오고 있다.

같이 보기 편집

각주 편집

  1. 김해 김씨 시중공파 집성촌
  2. 김해 김씨 사군파, 도사공파 집성촌. 낭산 김준연이 이곳 출신이다.
  3. 김해 김씨 삼현파 집성촌
  4. 김해 김씨 율은공파 집성촌
  5. 김해 김씨 좌정승공파 집성촌
  6. 김해 김씨 양의공파 집성촌
  7. 삼국유사 2권 가락국기
  8. 조선 연산군대 탁영 김일손(金馹孫)의 사초에 수록한 「조의제문(弔義帝文)」(세조의 왕위찬탈을 비판한 내용)을 빌미로 훈구세력에 의해 일어난 사화
  9. 연산조의 학자 성현은 『용재총화』에서「옛날에는 성했다가 지금은 쇠한」씨족을 지적하는 가운데 김해김씨를 하나로 들고 있다.
  10. 좌정승공파 파조. 김해 김씨의 제주 입도조.


외부 링크 편집