주 메뉴 열기

꾀꼬리(Chinese oriole, 학명: Oriolus chinensis)는 참새목 꾀꼬리과에 속하는 새이다. 여름철새로, 중국 남부·인도 남부·인도차이나 등에서 겨울을 나고 4월 말 경에 한반도 등을 찾는다. 노란색과 검은색이 조화를 이룬 몸 색깔이 특징이다. 또한 꾀꼬리는 '황조'라고도 불리며 곤충류를 잡아먹는다. 서울시 보호 야생 생물 대상종이다.[1]4월 말에 우리 나라를 찾아와서 10월 말이면 남쪽으로 날아간다.[출처 필요]

Picto infobox reptile.png
생물 분류 읽는 법꾀꼬리
Oriolus chinensis.jpg
보전 상태
Ko-Status iucn3.1 LC.png
관심대상(LC), IUCN 3.1
생물 분류
계: 동물계
문: 척삭동물문
강: 조강
목: 참새목
과: 꾀꼬리과
속: 꾀꼬리속
종: 꾀꼬리
학명
Oriolus chinensis
Linnaeus, 1766

문화편집

한국어권에서는 꾀꼬리 울음소리가 아름답다 하여 귀엽거나 아름다운 목소리를 꾀꼬리에 빗댄다. 유리명왕이 지었다고 하는 〈황조가〉에 꾀꼬리가 등장한다. 월령체 고려가요동동〉에서 4월령에 '곳고리새'라 하여 꾀꼬리가 등장한다.

 
한국의 여름 철새

그림편집

각주편집

외부 링크편집