주 메뉴 열기

느낌》은 1994년 7월 20일부터 1994년 9월 8일까지 방영된 KBS 2TV 수목 미니시리즈로, 삼형제를 중심으로 자신의 삶을 개척해가는 젊은이들의 이야기를 그렸다.

Picto infobox TV-icon-novela.png
느낌
Feeling Drama logo.png
장르 드라마
방송 국가 대한민국의 기 대한민국
방송 채널 KBS 2TV
방송 기간 1994년 7월 20일 ~ 1994년 9월 8일
방송 시간 , 9시 55분 ~ 10시 50분
방송 분량 55분
방송 횟수 16부작
책임프로듀서 이윤선
연출 윤석호
조연출 표민수
각본 오수연, 김영찬
출연자 손지창, 김민종, 이정재, 우희진
여는 곡 더 블루 - 〈그대와 함께〉
HD 방송 여부 아날로그 제작·방송

줄거리편집

미술을 전공하는 자상한 플레이보이의 맏형 한빈(손지창 분), 여자에게 무관심한 지적인 모범생 둘째 한현(김민종 분), 오토바이로 몰고 다니며 툭하면 싸움질을 벌이는 마초 타입의 막내 한준(이정재 분) 앞에 어느 날 어머니의 친구 딸 김유리가 등장하게 된다. 일명 엄친아 삼형제가 다니는 대학으로 썸머 스쿨을 오게 된 유리가 삼형제의 집에서 함께 살게 되면서 유리는 삼형제 모두에게 애정으로 엮이게 된다.

등장 인물편집

주요 인물편집

그 외 인물편집

OST편집

 
느낌 OST
사운드트랙 음반
발매일1994년 8월
장르드라마 음악
언어한국어
# 제목가수 재생 시간
1. 그대와 함께(With You)  손지창, 김민종  
2. 별을 잃어버린 소년  손지창  
3. 오늘은 정말  손지창  
4. 그대 없이는(Without You)  손지창  
5. 느낌  홍재선  
6. 아마 그건  홍재선  
7. 너는?  홍재선  
8. 느낌  홍재선  

연장편집

  • 《느낌》은 당초 10부작으로 기획되었으나 후속작 준비 미비 등으로 6부 늘린 16회로 막을 내렸다.

참고 사항편집

캐스팅 및 에피소드편집

  • 처음 기획할 때는 손지창-김민종-김원준이 드라마 타이틀곡도 부르고 테마곡도 바꿔서 부를 예정었으나, 김원준이 자신이 없다는 이유로 출연을 거절하자 당시 신인급이었던 이정재가 대타로 들어갔다.[1]
  • 데뷔작이나 마찬가지였던 이정재는 《느낌》을 통해 본격적으로 인기에 발동을 걸더니 1995년 방영된 SBS 《모래시계》에 출연하면서 톱스타로서의 입지를 굳히게 됐다.
  • 손지창김민종이 결성한 더 블루가 부른 드라마 주제곡 〈그대와 함께〉가 엄청난 인기를 얻었는데, 특히 가사 내용 중 ‘언제까지나’에서 ‘언’을 지나치게 강조한 ‘언! 언! 언제까지나’가 포인트로 당시 남학생들의 노래방 애창곡이 되기도 했다. 이후 2009년에 한 차례 The Blue의 셀프 커버 버전이 〈언! 언! 언제까지나〉를 그대로 포함한 채 나왔고, 훗날 《응답하라 1994》에서 B1A4가 커버하기도 했다.
  • 아직 뜨기 전의 류시원도 이본을 좋아하는 내성적인 학생이라는 삼각관계의 곁가지 조연 역할로 출연했다.
  • 당시 인기 절정의 꽃미남 배우들을 서로 다른 캐릭터로 감상할 수 있었던 선물세트 같은 드라마다.
  • 1회에 대학교 축제 장면에서는 이소라가 포함된 낯선 사람들의 장면 및 데뷔하기 전 채리나의 모습이 잠시 스쳐 지나간다.
  • 여자 주인공 우희진이 드라마에 몰입한 당대의 여학생들로부터 질투를 받기도 했다.
  • 첫 장면에서 나온 학교 축제부터 시작해서 대부분 극 배경이 강원대학교에서 촬영되는 등 초반의 많은 부분이 캠퍼스에서 전개되었기 때문에 90년대 초중반 대학생들, 일명 X세대들의 대학 생활을 아주 자세히 엿볼 수 있다.

논란편집

  • 여주인공을 둘러싸고 삼형제가 가슴앓이를 한다는 설정 자체는 80년대 무명 만화가가 일본 만화를 불법 복제하여 발표한 《물빛 커튼을 열면》을 표절했다는 비난을 샀다.[2]
  • 외환딜러인 한현(김민종 분)이 컴퓨터 단말기만 몇 차례 두들겨서 매일 몇 만 달러씩 벌어들이는 것, 독립심이 강해 노점상을 해 온 한준(이정재 분)이 어머니 장경진(정영숙 분)의 도움으로 갑자기 가게 주인이 되는 것 등이 지나치게 비현실적이라는 비판을 샀다.[3]
  • 손지창, 김민종, 이정재 등 인기스타를 동원하여 높은 시청률을 기록했지만 남녀 간의 복잡 미묘한 관계 설정에만 초점을 맞춘 채 드라마를 끌고 나가 흥미 위주의 무성의한 제작이란 비판을 받았다.[4]

각주편집

  1. 하수나 (2009년 5월 13일). “손지창, 드라마 '느낌' 캐스팅 비화 공개”. tv리포트. 2015년 6월 22일에 확인함. 
  2. 오광수 (1994년 9월 7일). “드라마영화 표절시비 잇달아”. 경향신문. 
  3. 김순덕 (1994년 8월 30일). “「진한 느낌」 없이 화제만 요란”. 동아일보. 
  4. 박신연 (1994년 9월 1일). “드라마 억지 짝짓기 역겹다”. 경향신문. 
한국방송공사 수목 미니시리즈
이전 작품 작품명 다음 작품
무당
(1994년 5월 25일 ~ 1994년 7월 14일)
느낌
(1994년 7월 20일 ~ 1994년 9월 8일)
숨은 그림 찾기
(1994년 9월 14일 ~ 1994년 10월 6일)