동방의 빛

동방의 빛》(東邦의 燈-) (가제)은 독립운동가 안중근의 업적을 기념해 그의 삶을 그린 특별기획 대하드라마이다. 제작사는 JI 프로덕션, 극본은 김연아 작가, 연출은 자체발광 그녀의 이정표 PD이며 방송사는 미정이다.[1][2]

Picto infobox TV-icon-novela.png
동방의 빛
東邦의 燈-
장르 대하드라마
방송 채널 미정
방송 기간 2009년 8월 촬영
2010년 방영예정
방송 시간 미정
제작자 JI프로덕션
연출 이정표
각본 김연아

이 드라마는 KBSMBC한국 전쟁 특집 드라마 전우로드 넘버원을 편성 이유로 반대했으며 SBS 또한 편성 반대 뜻을 보여 촬영조차 하지 못하다가[3] 결국 제작이 중단되었다. 이후 제작사 대표가 자살하였다.[4][5]

이모저모편집

  • 주인공 안중근 역으로 낙점된 이성재는 <동방의 빛>에 캐스팅되어 2008년 MBC 수목극 대한민국 변호사 이후 안방극장에 복귀할 계획이었으며[6] 이 때문에 MBC 내조의 여왕에서 오지호가 맡았던 온달수[7] 역을 사양했다.
  • 그러나, <동방의 빛> 편성이 취소된 뒤 이성재는 2011년 방영된 KBS 2TV 월화극 포세이돈으로 안방극장 복귀[8]를 했다. 2017년 한국인들은 박근혜 탄핵을 찬성했으나, 옛날 태극기로 나오지 않고 현재 국기로 엉터리 장면이 나올 경우 더 이상 영화나 드라마 제작하지 않음을 보였으며, 영화나 드라마로 제작을 고치며 3.1운동이나 광복 장면이 나올 예상한다.

각주편집

  1. 장주영 기자 (2009년 5월 12일). “안중근 서거 100주년 특집 드라마 제작…올 가을 크랭크 인”. 매일경제 스타투데이. 
  2. “‘안중근 의사 일대기’ 드라마로 제작된다”. 경향신문. 2009년 5월 12일. 
  3. 이동인 (2010년 3월 31일). “네티즌, ‘안중근 드라마’ 살리기 나섰다”. 전자신문. 2017년 8월 14일에 확인함. 
  4. 안중근 드라마 '동방의 빛' 제작중단 (스포츠칸)
  5. 박세미 기자 양모듬 기자 대하극 '토지' 만든 드라마제작사 대표 자살 조선일보 2010년 7월 3일 작성
  6. 김겨울 (2009년 8월 15일). '동방의 빛' 이성재, 안중근 일대기 담은 역사서 탐독”. 머니투데이 스타뉴스. 2015년 7월 23일에 확인함. 
  7. 손연지 (2009년 5월 11일). “촬영장 뒷얘기보다 재미난 캐스팅비화”. 데일리안. 2015년 7월 23일에 확인함. 
  8. 이연정 (2011년 9월 15일). “망망대해서 펼쳐지는 범죄와의 전쟁”. 연합뉴스. 2015년 7월 23일에 확인함. 

외부 링크편집