두시언해》(杜詩諺解)는 시인 두보(杜甫)의 작품을 조선 시대 왕명에 의해 조위, 유윤겸, 의침 등이 번역한 책이다. 원래의 제목은 분류두공부시언해(分類杜工部詩諺解)로 ‘공부’는 두보의 벼슬 이름, ‘분류’는 시를 내용에 따라 분류하여 실었다는 뜻이다.[1]

분류두공부시(언해) 권13
(分類杜工部詩諺解卷十三)
대한민국보물
지정번호 보물 제1051호
(1990년 9월 20일 지정)
소재지 경기도 용인시 기흥구 상갈동 경기도박물관
제작시기 조선시대
소유자 경기도
분류두공부시(언해) 권11~12
(分類杜工部詩諺解卷十一,卷十二)
대한민국보물
지정번호 보물 제1051-2호
(2001년 8월 3일 지정)
소재지 대구광역시 달서구 신당동 1000
계명대학교 동산도서관
제작시기 조선시대
소유자 계명대학교
분류두공부시(언해) 권21
(分類杜工部詩諺解卷二十一)
대한민국보물
Dusieonhae.jpg
1481년 간행
지정번호 보물 제1051-3호
(2004년 5월 7일 지정)
소재지 충청북도 청주시 흥덕구 운천동 866
청주고인쇄박물관
제작시기 조선시대
소유자 청주시
분류두공부시(언해) 권17~19
(分類杜工部詩(諺解)卷十七~十九)
대한민국보물
지정번호 보물 제1051-4호
(2011년 11월 1일 지정)
소재지 경기도 성남시 토지박물관
제작시기 조선시대
소유자 한국토지공사 토지박물관

조선 중기의 옛말을 연구하는 데 귀중한 문헌으로 모두 25권으로 간행되었으며, 초간본은 조선 성종 때(1481) 활자책으로 간행되었고, 중간본은 인조 때(1632) 목판으로 간행되었다. 초간본에는 반치음(半齒音), 방점(傍點), (牙音) 등이 사용되어 있다

평가편집

원작에 충실하면서도 한국어의 표현력을 탁월히 구사해 좋은 번역이라 평가 받고 있다.[2]

작품편집

'초간본'은 조선 성종 12년(1481년)에, '중간본'은 인조 10년(1632년)에 나와 두 본의 표기 방법의 차이는 한국어사 연구의 중요한 자료이다.

두시 언해에 있던 작품들은 당시의 과거 시험에도 자주 출제되었다. 내용은 다음과 같이 구성되어 있다.

  • 《기행(紀行)》
  • 《문장(文章)》
  • 《술회(述懷)》
  • 《회고(懷古)》

등 총 52부로 구성되어 있어 막대한 양이 편찬되어 있다.

각주편집

  1. 디지털 한글 박물관
  2. 고등학교 문학 교과서(도서출판 디딤돌)

외부 링크편집

   이 문서에는 다음커뮤니케이션(현 카카오)에서 GFDL 또는 CC-SA 라이선스로 배포한 글로벌 세계대백과사전의 내용을 기초로 작성된 글이 포함되어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