리바비린(ribavirin)항바이러스제이다. 주로 C형 간염 치료에 쓰인다.

리바비린
체계적 명칭 (IUPAC 명명법)
1-[(2R,3R,4S,5R)-3,4-dihydroxy-5-(hydroxymethyl)oxolan-2-yl]-1H-1,2,4-triazole-3-carboxamide
식별 정보
CAS 등록번호 36791-04-5
ATC 코드 J05AB04
PubChem 37542
드러그뱅크 DB00811
ChemSpider 34439
화학적 성질
화학식 C8H12N4O5 
분자량 244.206
SMILES eMolecules & PubChem
유의어 1-(β-D-Ribofuranosyl)-1H-1,2,4-triazole-3-carboxamide
약동학 정보
생체적합성 45% oral (without food), about 76% with fatty meal
약물 대사 Metabolized to 5'phosphates, de-riboside, and deriboside carboxylic acid
생물학적 반감기 12 days - Multiple Dose; 120-170 hours - Single Dose
배출 10% fecal, remainder in urine (30% unchanged, remainder metabolites)
처방 주의사항
임부투여안전성 US: X; AU: X
법적 지위 Ethical U.S. pharmaceutical; Not DEA-controlled.
투여 방법 Liquid for inhalation; oral capsule and tablet

역사편집

1971년 특허가 등록되었으며, 1986년에 판매 허가되었다. 안전하고 효과가 좋아서 WHO 필수 의약품 목록에 포함되어 있다. 복제약이 많이 판매중이며, 미국에서는 리바비린 치료시 200달러 이상이 든다.

신종 코로나편집

2002년 사스 당시, 감염환자에게 48시간 이내 항바이러스제인 리바비린(만성 C형 간염치료제)을 투여했을 때 치료 효과가 있었다.

2015년 대한민국 중동호흡기증후군 유행에서, 지금은 잘 안 쓰이지만 오랫동안 C형간염 치료에 사용한 인터페론, 항바이러스제 리바비린 병용요법이 메르스 치료에 대한 구원투수 역할을 했었다.

2015년 메르스 감염 치료지침에는 리바비린, 인터페론, 에이즈 치료제 칼레트라의 병합요법이 명시돼 있다.

서울 한 대학병원 감염내과 교수는 메르스 때 2차 감염된 환자에게 리바비린, 인터페론, 오셀타미비르 등을 한꺼번에 투약해 효과를 본 적이 있어서 아마 신종 코로나바이러스 감염 치료 과정도 비슷할 것이라고 보았다.

한국에서 2020년 신종 코로나 환자들에게 에이즈치료제 칼레트라, C형 간염치료제 리바비린, 항바이러스제 인터페론을 처방하고 있다.

더 보기편집

각주편집