모용준

연 열조 경소황제 모용준(燕 烈祖 景昭皇帝 慕容儁, 319년 ~ 360년, 재위: 348년 ~ 360년)은 중국 오호십육국 시대 전연(前燕)의 제2대 황제이다.

생애편집

모용준은 319년, 모용황(慕容皝)의 장남으로 태어났다. 337년에 모용황이 전연을 건국하고 연왕(燕王)에 즉위하자 황태자로 책봉되었으며, 348년, 모용황이 죽자 뒤를 이어 연왕에 즉위하였다. 동진은 동진을 공격하던 모용황이 죽자 모용준을 회유하기 위해 책봉을 하였다.

같은 해, 후조(後趙)의 갈족의 석호(石虎)가 죽고 후조가 혼란에 빠지자 모용준은 후조를 정벌하기 위해 준비하여 350년에 출정하였다. (薊 : 베이징)를 점령하여 수도를 그곳으로 옮기고 본격적으로 동진을 공략하기 시작하였다. 모용준은 동진의 기주(冀州 : 허베이성 중남부)를 공격하여 점령하고 동진 황제의 친척들을 사로 잡아 연경으로 끌고갔다. 당시 후조와 염위(冉魏)가 전쟁 중이었는데, 모용준은 이 전쟁에 개입하여 많은 이득을 취하였다. 351년에 후조가 멸망하고 352년에 염위도 쇠약해지자 모용준은 모용각(慕容恪)을 파견하여 염위의 황제 염민(冉閔)을 격파·포획하고 뒤이어 염위를 멸망시켰다.

화북의 동부 일대를 정복한 모용준은 352년황제에 즉위하고 동진과 외교 관계를 단절하였다. 그리고 영토 확장에 주력하여 산둥성, 산시 성, 허난성 지역을 정복하고 전진(前秦), 동진과 대립하였다. 357년에는 업(鄴)으로 천도하였다. 360년 정월에 병사하였다.

가계편집

아내편집

  • 경소황후(景昭皇后) 가족혼씨(可足渾氏)
  • 경덕황후(景德皇后) 단씨(段氏)

아들편집

  • 헌회태자(憲懷太子) 모용엽(慕容曄)
  • 낙안왕(樂安王) 모용장(慕容臧)
  • 유제(幽帝) 모용위(慕容暐)
  • 발해왕(渤海王) 모용량(慕容亮)
  • 대방왕(帶方王) 모용온(慕容溫)
  • 어양왕(漁陽王) 모용섭(慕容涉)
  • 제북왕(濟北王) 모용홍(慕容泓)
  • 중산왕(中山王) 모용충(慕容沖)

편집

  • 청하공주(淸河公主) 모용씨(慕容氏) - 부견의 아내

모용준이 등장한 작품편집

참고 문헌편집

전 대
모용황(慕容皝)
제2대 전연 황제
348년 ~ 360년
후 대
모용위(慕容暐)