주 메뉴 열기

무소유》는 대한민국의 승려인 법정이 쓴 수필집이다. 초판 1쇄는 1976년 4월 15일이며, 범우사에서 출간되었다. 2010년 3월 현재 3판 86쇄까지 발간되어 있다. 책에서 법정 스님은 마음을 가꾸는 것이 중요하다고 말한다.

무소유
저자법정
국가대한민국의 기 대한민국
언어한국어
출판사범우사
발행일1976년 4월 15일
ISBNISBN 8908041311

숫타니파타편집

법정 스님은 숫타니파타를 번역하여 한글대장경에 포함시켰는데, 숫타니파타에서, 석가모니가 무소유를 가르치고 있다. 숫타니파타는 법정 스님의 첫 번째 번역 작품이다.

우파시바가 물었다. "석가시여, 저는 아무것에도 의지하지 않고 혼자서 큰 번뇌의 흐름을 건널 수는 없습니다. 제가 의지해 건널 수 있는 것을 가르쳐 주십시오, 널리 보는 분이시여."(숫타니파타 1069절) 거룩한 스승은 대답하셨다. "우파시바여, 무소유에 의지하면서 '거기에는 아무것도 없다'라는 생각으로써 번뇌의 흐름을 건너라. 모든 욕망을 버리고 의혹에서 벗어나 집착의 소멸을 밤낮으로 살피라."(1070절)

저자편집

차례편집

추천편집

  • 1984년 이달의 청소년도서 선정
  • 1985년 새마을문고 중앙회 선정도서
  • 1986년 "사랑의 책보내기"선정도서
  • 1990년 서울시립남산도서관 독서권장도서
  • 1996년 새마을문고 중앙회 선정도서

절판편집

법정은 입적하면서 "내 이름으로 출판된 책을 더 이상 출간하지 말라"는 유언을 남겼다. 그에 따라 그의 책들은 전부 절판되었으며, 그가 쓴 대표 저서인 무소유의 가격은 10만원 이상으로까지 치솟기도 하였다.[1]

같이 보기편집

출처편집

각주편집

  1. 유상호 기자 (2010년 3월 22일). “출판업계 "법정스님 유지따라…" 책 절판 합의”. 한국일보. 2010년 3월 22일에 확인함.