주 메뉴 열기

박동규(朴東奎, 1939년 1월 16일 ~ )는 대한민국의 국문학자이자 문학평론가, 방송인이다. 본관은 경주(慶州)이다. 시인 박목월(朴木月)의 장남이다.[2]

Picto infobox auteur.png
박동규
朴東奎
작가 생애
출생 1939년 1월 16일(1939-01-16) (80세)
일제 강점기의 기 일제 강점기 경상북도 경주군 경주읍
직업 국문학자
문학평론가
소설가
대학 교수
방송인
국적 대한민국의 기 대한민국
학력 서울대학교 대학원 문학박사
종교 개신교(한국기독교장로회)[1]
작가 정보
활동기간 1962년 ~ 현재
장르 평론, 소설, 국문학
가족 관계
부모 박목월(부), 유익순(모)
배우자 송영자
자녀 박현구(아들), 박근정(딸)
친지 박남규(남동생)
박문규(남동생)
박신규(남동생)
주요 작품
영향
기타 정보

목차

생애편집

경상북도 월성에서 시인 박목월과 유익순의 아들로 출생하였다. 서울고등학교를 거쳐 서울대학교 국문과 학사 및 동 대학원 석·박사과정을 졸업했고 1962년 《현대문학》에 〈카오스의 질서화작용(秩序化作用)〉,〈언어·성격·행동〉으로 추천되어 문단에 등단하였다. 1969년부터 1984년까지 서울대학교 교양과정 전임강사와 조교수, 부교수를 두루 역임했고 1984년부터 2004년까지 동 대학의 국문학과 교수로 있었으며, 2008년 현재 서울대학교 명예교수로 재직 중이다.[2] 한때 캐나다 토론토 대학 문학과 객원교수를 지내기도 했다. 주로 분석비평적 방법을 취하면서 대표작으로는 《현대소설기술(現代小說技術)》 및 《구조론》등이 있다.[3] 그밖에 월간 시 전문 잡지 심상지의 편집고문을 맡아보았다.

1986년~1992년에는 KBS1방송의 문화가 산책, 1992년 집중기획-독서기획, 1995년 DSN방송의 명사의어머니, 1996년 EBS의 중2국어 등의 진행을 맡아보았다. 수상 경력으로는 현대문학상 평론부문상과 2004년에는 황조근정훈장을 받았다.[2]

저서편집

  • 《인간은 혼자서는 살 수 없다》 1990, 자유문학사
  • 《삶의 길을 묻는 당신에게》 1999, 모아드림
  • 《사랑하는 나의 가족에게》
  • 《별을 밟고 오는 영혼》
  • 《아버지와 아들》
  • 《당신이 고독할 때》

학력편집

각주편집

외부 링크편집