주 메뉴 열기

반황후(潘皇后, ? ~ 252년)는 중국 동오의 황제 대제(大帝)의 황후로, 휘는 (淑)[1] 이며 양주(揚州) 회계군(會稽郡) 구장현(句章縣) 사람이다.

Picto infobox prétendant à un trône.png
반황후
潘皇后

潘夫人
지위
동오 황후
재위 251년 ~ 252년
전임자 대의왕후 왕씨
후임자 전황후
이름
반숙
신상정보
출생일 미상
출생지 중국
사망일 252년
능묘 장릉
배우자 손권
자녀 손량

아버지는 하급 관리였는데, 죄에 걸려 사형을 당하고 자신도 언니와 함께 궁의 직조실에서 일하게 되었다. 손권이 우연히 보고 후궁으로 들였으며, 회임하여 징조가 있는 꿈을 꾸고 손권의 막내아들 손량을 낳았다. 이 무렵 태자 손화와 노왕 손패가 태자 자리를 두고 서로 다투었는데, 적오 13년(250년)이 되자 손권은 양쪽을 모두 처벌하고 손량을 태자로 삼았다.[2] 반씨는 언니를 궁에서 내보내 혼인하여 가정을 이루도록 손권에게 청했고 허락을 받아, 언니는 담소(譚紹)라는 사람과 혼인했다. 태원 원년(251년), 황후가 되었다.[3]

반황후는 여러 사람을 참언하여, 손권의 후궁 중 원부인(袁夫人) 등이 해를 입었다. 손권이 병들자, 중서령 손홍에게 전한의 황태후 고황후가 황제 전한 고조 사후 정권을 잡고 전횡한 일을 알아보게 했다.

곧 반황후는 손권의 병수발을 드느라 자신도 수척해졌는데, 이때를 틈탄 궁인들에게 목이 졸려 죽었다. 이후 이 사건에 연루되어 처형된 자가 예닐곱 명이었다. 손권도 얼마 못 가 죽었으며, 장릉에 합장되었다.[3]

습유기》 이 책을 의하면 그녀는 전국에 가장 예쁜 여자이다, 그 때 사람들이 그녀를 천사인 줄 안다.

각주편집

  1. 허숭(許嵩), 《건강실록》 권2
  2. 진수: 《삼국지》 권47 오서 제2 오주전
  3. 위와 같음, 권50 오서 제5 비빈전