주 메뉴 열기

부여연(扶餘演) 백제의 왕족이며, 백제 마지막 왕인 의자왕(義慈王)의 아들이다.

생애편집

660년(의자왕 20)에 나당연합군이 침공해오자 의자왕(義慈王)은 태자 부여효(扶餘孝)와 함께 수도 사비성(沘―城) 지금의 부여를 빠져나왔다. 일시 웅진성(熊津城) 지금의 충청남도 공주에 피신하였으나 사비성이 함락되자 항복하고 말았다. 그 뒤 의자왕(義慈王)은 태자 부여효(扶餘孝)와 왕자 부여태(扶餘泰), 부여융(扶餘隆), 부여연(扶餘演) 등과 함께 당나라에 붙잡혀가서 그 곳에서 일생을 마쳤다.

가계편집

무왕
武王
의자왕
義慈王
부여융[1]
扶餘隆
은고
恩古
부여태
扶餘泰[2]
부여교기
扶餘翹岐
부여효
扶餘孝
부여연
扶餘演
부여풍
扶餘豊
부여용
扶餘勇
부여충승
扶餘忠勝
부여충지
扶餘忠志
부여선광
扶餘善光

참고문헌편집

각주편집

  1. 장남은 부여융 아니면 부여효이다.
  2. 의자왕의 차남이 확실하며 나머지 순서는 정확히 알 수 없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