사곡역

한국철도공사 경부선의 철도역 중 하나

사곡역(Sagok station, 沙谷驛)은 경상북도 구미시 사곡동에 있는 경부선철도역이다.

사곡
승강장(역사 철거 전)
승강장(역사 철거 전)
개괄
관할 기관 한국철도공사 대구본부 구미관리역
소재지 경상북도 구미시 상사서로 173-7
개업일 1965년 12월 10일
종별 무배치간이역(구미역 관리)
승강장 구조 2면 2선 (상대식 승강장)
노선
경부선
서울 기점 281.3 km
구미
(4.6 km)
약목
(8.2 km)

인근 주민들의 요청으로 1965년에 영업을 시작하였다. 박정희대한민국 대통령의 고향인 상모동과 인접한 곳으로, 박정희 대통령 재임 당시 고향방문열차가 정차하기도 하였다.[1] 무배치간이역 격하 후 역사(驛舍)의 벽체를 철거하고 기둥과 지붕만 남은 채로 영업하다가, 2020년 4월 10일부터 하루에 상행 2편, 하행 3편씩 무궁화호가 정차하던 것을 중지하여 현재 모든 열차가 무정차 통과한다. 향후 대구권 광역전철이 정차할 예정이다.

연혁편집

역 주변편집

각주편집

  1. 박대통령 귀향의 하루
  2. 대한민국관보 철도청 고시 제340호, 1967년 6월 27일.
  3. 관리자 (2020년 4월 3일). “대구권 광역철도 사곡역 건설에 따른 사곡역 여객취급 중지 및 셔틀버스 운행 안내”. 《구미시청》. 2020년 4월 19일에 확인함. 

외부 링크편집