사본(寫本, 영어: manuscript)는 어원적으로는 여러 가지 소재에 으로 쓴 문장 전부를 포함하지만, 일반적으로 인쇄된 판본이나 간본(刊本)한 것에 대응하여 필사된 서적을 말한다.

A manuscript NLW3363995.jpg

고대나 중세의 문서류는 돌이나 점토판 혹은 금속판에 새겨진 것, 나무 조각이나 대(竹) 조각에 필사된 것을 제외하면 파피루스, 양피지, 종이에 서사한 사본의 형식으로 전승되었다. 고대에는 권자본(卷子本, 두루마리)이었으나 서양에서는 3~4세기 이후 책자본(冊子本)이 주류가 되었다. 그 후에 나타난 이슬람 사본에서도 책자본이 주류를 이룬다.

사본은 서(書, 캘리그래피)로도 중시되지만 호화로운 사본에서 볼 수 있는 바와 같이 본문의 장식 삽화나 표지의 장정이 회화, 공예 작품으로 독립시켜 취급되는 수도 많다. 15세기부터 인쇄본이 보급됨에 따라 점차 없어지고 있다.

같이 보기편집

   이 문서에는 다음커뮤니케이션(현 카카오)에서 GFDL 또는 CC-SA 라이선스로 배포한 글로벌 세계대백과사전의 내용을 기초로 작성된 글이 포함되어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