아이피 계정인 39.115.91.248입니다. 아이디를 만들었습니다.

역사 왜곡 편집은 검토 후 되돌릴 것은 다 되돌립니다.

현재 내가 집중하는 편집들편집

어느 왜곡자의 고질적인 편집 방식 수정편집

https://ko.wikipedia.org/w/index.php?title=%ED%95%9C%EA%B5%AD%EB%AF%BC%EC%A3%BC%EB%8B%B9&diff=prev&oldid=29271914

기사문에서 이덕일의 발언을 소개한 후, 한민당이 김구를 암살했다는 문장이 없음에도, 문서의 암살란에 서술하여 마치 한민당이 암살했다는 듯이 서술 + 암살란의 주제와 별 관계가 없는, 한민당 족보 언급. (누가 봐도 그냥 한민당 디스 의도를 갖는 서술이고, 암살에 대한 그 어떤 과학적인 서술은 존재하지 않음)

추가적으로, 이 사용자는 한민당이 극우 정당이라는 서술을 계속 진행했는데, 기입한 6개의 출처 중 3개는 극우라는 내용이 없으며, 나머지 하나는 공신력 미달 출처고, 나머지 2개만 공신력이 있는 출처라, 스펙트럼 란에 극우 서술은 허용. 단, 해당 문서는 국민회도 극우 정당으로 보고 있음.

https://ko.wikipedia.org/w/index.php?title=%EB%8C%80%ED%95%9C%EB%8F%85%EB%A6%BD%EC%B4%89%EC%84%B1%EA%B5%AD%EB%AF%BC%ED%9A%8C&diff=29274485&oldid=29266261

자신이 출처로 둔 길승흠 저, 《제1공화국의 정당과 의회정치》에서 국민회도 '극우 보수주의 세력'으로 규정하고 있음에도 불구하고, 해당 사용자는 한민당만 극우로 묘사하며, 같은 출처에 대해서 국민회는 극우가 아니었다고 서술. 이 정도 되면 정치적 의도가 너무 다분하다. 참고로, 해당 논문은 구글링만 하면 그대로 원문이 나온다.

대한민국의 보수주의에서 행보편집

https://ko.wikipedia.org/w/index.php?title=%EB%8C%80%ED%95%9C%EB%AF%BC%EA%B5%AD%EC%9D%98_%EB%B3%B4%EC%88%98%EC%A3%BC%EC%9D%98&diff=prev&oldid=29271888

사설(심지어 사설은 출처로 사용할 수 없음)에 없는 표현을 새롭게 독자 연구를 해서 기입하고, 보수주의 관련 서술을 하면서, 이와 무관하게 "문재인이 NL, PD계열 극좌 계열 인사를 청와대 주요 인사로 발탁했다."라는 등, 비중립, 의도가 확연히 드러나는 서술을 문장 중간에 서술.

심지어 이런 주장에 쓰인 출처는 모조리 특정 정치 인물의 개인적인 발언을 기사화한 것이고, 이 비학술적인 개인적인 발언을 기사에서 다뤘다는 이유 하나만으로 그대로 ‘학술적 근거’로서 기입하고 있음.

또한, 가치관 란에서 쓰여진 항복의 3분의 2는 출처를 통해 독자 연구를 한 내용들.

조봉암사건에서 행보편집

https://ko.wikipedia.org/w/index.php?title=%EC%A7%84%EB%B3%B4%EB%8B%B9_%EC%A1%B0%EB%B4%89%EC%95%94_%EC%82%AC%EA%B1%B4&diff=29271902&oldid=29265939

다른 분이 소수설의 입지에 맞게 편집을 했는데, 다시 소수설을 과다 서술하며, 신빙성이 있다는 듯이 확고한 문투로 서술. 게다가 증거 요건까지 안 되는 문서임에도 불구하고 과도하게 서술. 정치적 의도가 다분.

해당 사용자는 입증 책임을 회피하고, 부존재의 증명을 먼저 요구하는 논리적 오류를 저지르고 있음.

김구에서 행보편집

https://ko.wikipedia.org/w/index.php?title=%EA%B9%80%EA%B5%AC&diff=prev&oldid=29273999

본인은 한국사 데이터 베이스에 기반한 독자 연구 서술을 하면서도, 한국사 데이터 베이스를 출처로 단 다른 문장은 삭제하고, 〈이선민의 뉴스 저격〉(심지어 정규 보도가 아닌, 기자의 독자적인 분석이 들어간 칼럼, 칼럼은 위키백과 편집상 보편적으로 위키백과:신뢰할 수 있는 출처로 인정되지 않으며, 해당 규정에만 따라도 칼럼은 출처로 사용하기 힘들다)과 같은 공신력 미달 출처를 통해 김구 란에서도 좌파 비판을 가하고 있음

한민당 관련편집

훗날 2004년 일제강점하 반민족행위 진상규명에 관한 특별법(친일진상규명법)이 제정됐을 때 보수계 정당은 친일파와 친공파의 후손이 친일진상규명위원이 될 수 없도록 "본인의 부모 및 조부모가 일본제국주의의 국권침탈 전후로부터 1945년 8월14일까지 친일반민족행위를 하지 않았고, 1950년 6월25일부터 1953년 7월 27일까지 친공반민족행위를 하지 않았음을 소명해야 한다"는 문구를 법안에 넣었다. 이는 한민당의 직접적인 후신이자 DJP연합의 파탄으로 NLPDR계열을 대거 흡수하여 당을 재건한 민주당계 정당[133][134][135]으로서는 사형선고나 다름없는 문구였다. 민주당계 정당은 해당 문구가 연좌제이자 위헌이라면서 삭제해버렸다.[136] 이 밖에 상대 정당 인사들의 조상을 욕보이려고 조사대상과 범위를 늘였다 줄였다 하는 촌극도 벌어졌다. 결국 친일청산은 재차 실패하였다. (해당 사용자의 기여분)

친일파 후손과, 친일 지주가 주축이 되었던 정당의 계보를 잇는 정당 사이를 구분하지 않고, 해당 정당의 구성원이니 친일파 후손이다라는 이런 식의 논리를 기제한다는 것부터 해당 사용자의 정치적 성향을 너무 문서에 드러내는 것 같다. 더불어, 해당 사용자는 민주당계 정당은 어떻게든 NLPDR 세력을 계승한, 좌익 정당이라는 것을 보여주고 싶은가 보다.(당시 민주당이 받아들인 NLPDR 자체도 이미 소비에트 연방 붕괴 후 자유주의자로 변절한 자들이기에, NLPDR로 그대로 칭하는 것부터 문제가 있다) 한민당 외에도 위 다른 문서에 위와 같은 내용이 항시 적시된 상태이다.

해당 사용자가 고수하는 한민당 문서 편집본에서는 위 내용 외에도 단정적 어조, 독자 연구 등이 넘치고 있다.

소감편집

아직도 이런 유저가 차단이 안 된 것이 신기하다. 저 사람은 4-5명 정도 되는 유저랑 편집 분쟁을 빈번하게 겪었을 뿐만 아니라, 다른 분의 차단 요청도 있었는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