삼체 (소설)

류츠신의 2008년 소설

삼체》(중국어 간체자: 三体, 정체자: 三體, 병음: sāntǐ 싼티[*])는 류츠신의 2008년 장편 SF 소설로, '지구의 과거(地球往事)' 삼부작의 첫 번째 작품이다. 삼체 문제를 소재로 다루고 있으며, 2007년 SF 잡지 〈커환시제〉(科幻世界)에 연재된 후 단행본으로 출간되어 300만 부라는 판매고를 올렸다. 2014년 네뷸러상 장편 후보에 올랐고 2015년 휴고상 장편 부문을 시상했다. 대한민국에는 단숨에서 이현아 번역으로 출간되었다. 2017년 동명의 제목으로 영화화될 예정이다.

삼체
三体
저자류츠신
번역가이현아
고호관
국가중국의 기 중국
언어중국어
시리즈지구의 과거
장르소설
출판사단숨
발행일2008년
페이지448쪽
ISBN9788954430074
다음 작품암흑의 숲》(2008)