하나은행 (1959~2015년 기업)

(서울은행에서 넘어옴)

하나은행(영어: Hana Bank)은 대한민국에 존재하였던 시중은행으로 하나금융그룹의 자회사였다가 2015년 9월 1일 한국외환은행과 합병하여 KEB하나은행이 되었다. (참고:KEB하나은행에서 2020년 2월 다시 하나은행으로 브랜드 명칭을 변경하였다.)

Picto infobox enterprise.png
하나은행
Hana Bank
하나은행.png
산업 분야 금융
창립 1959년 12월 1일
후신 하나은행
해체 2015년 9월 1일
분할 신용카드사업부문: 하나카드㈜ (2009.11.2)
이전 상호 ㈜서울은행 (1959 ~ 1976, 1995 ~ 2002)
㈜서울신탁은행 (1976 ~ 1995)
시장 정보 비상장
국가 대한민국의 기 대한민국
사업 지역 대한민국의 기 대한민국
사업 내용 은행
자본금 1,147,404,000,000원 (2014)
영업이익 913,143,000,000원 (2014)
순이익 856,419,000,000원 (2014)
자산총액 172,455,354,000,000원 (2014)
주요 주주 하나금융지주: 100%
모기업 하나금융그룹
종업원 9,159명 (2014)

역사편집