손중(孫仲, ? ~ 184년)은 황건적의 무장이다.

황건적의 난 막바지에 유비주준에 맞서 완성에서 장만성, 조홍, 한충과 함께 남양 황건군 잔당을 모아 저항을 계속했으나 결국 죽었다.

삼국지연의의 묘사편집

장각이 죽은 후에도 조홍, 한충과 함께 완성에서 황건적의 잔당들을 모아 저항을 계속한다. 그러나 주준유비가 인솔하는 토벌군이 내습하자 도망가다가 유비의 화살에 맞아 죽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