주 메뉴 열기

신림면(新林面)은 대한민국 전라북도 고창군이다.

전라북도 고창군
신림면
新林面 Sinrim-myeon
면적 40.90 km2
인구 2,529명 (2011년 6월 30일)
인구밀도 62 명/km2
세대 1,236가구 (2011년 6월 30일)
법정리 13
행정리 26
70
면사무소 신림면 신림로 136
홈페이지 신림면사무소

목차

개요편집

신림면은 동부는 노령산맥과 연결된 산간지대이며 서부는 평야지대로 전·답 위주의 전형적인 농촌지역이다. 신림면의 관광 자원으로는 조선시대 효자 '오준'에게 하늘이 감동하여 만들어 준 효를 상징하는 샘물인 '효감천(孝感泉)'이 있다. 400여㏊의 대규모 저수지로 청정해역에서만 자라는 빙어가 풍부하여 1년 365일 낚시관광객이 끊이지 않는 신림저수지, 신선들이 목욕을 하고 하늘로 올라갔다는 전설을 품고 있는 용추폭포가 있다.[1]

행정 구역편집

  • 가평리
  • 덕화리
  • 도림리
  • 무림리
  • 반룡리
  • 법지리
  • 벽송리
  • 부송리
  • 세곡리
  • 송용리
  • 신평리
  • 외화리
  • 자포리

각주편집

외부 링크편집