주 메뉴 열기
앙리 비외탕의 동상.

앙리 프랑수아 조제프 비외탕(프랑스어: Henri François Joseph Vieuxtemps, 1820년 2월 17일 ~ 1881년 6월 6일)은 벨기에작곡가이자 바이올리니스트이다. 주로 프랑스에서 활동했다.

목차

생애편집

벨기에 바이올린 명수이며 작곡자로 통하는 비외탕은 1820년 2월 17일 벨기에의 베르비에르에서 출생하였으며 부친은 피아노 조율사이며 악기 제조사로 일하는 사람으로 대대적인 음악 집안이었다. 6세 때 관현악 반주로 출연하여 신동으로 이름을 올렸고, 당시의 유명한 바이올린 명수인 샤르를 드 베리오에게 인정을 받았다.

1828년부터 프랑스 파리의 여기저기에서 연주를 하며 명성을 얻었고, 이후 오스트리아 에 머물면서 유명 음악인 제히터에게 화성학과 대위법 등을 배웠으며, 라이하에게 사사하여 작곡을 배운 뒤 유명 작곡가가 되어 명성을 떨쳤다.

1846년부터 1852년까지 페테르부르크 궁정 전속 독주자 및 음악원의 교수를 역임하고 1871년부터 1873년까지 브뤼셀 음악원 교수를 역임했으며, 중풍이 오면서 활동을 그만두었다.

1881년 6월 6일, 아프리카의 알제리에서 향년 61세로 별세하였다.

음악적 특색편집

바이올린 주자로서도 당시 최고의 명성을 차지하고 있었던 비외탕의 작품은 우아하고 아름다우며, 기교를 구사한 탁월한 가락과 음색이 풍려함이 그의 뚜렷한 특색이다.

주요 작품편집

7개의 협주곡과 소나타를 작곡했고 베토벤의 바이올린 협주곡을 위한 3개의 카덴짜 등이 있다.

외부 링크편집