주 메뉴 열기

어름치잉어목 잉어과 속하며, 한국에서만 서식하는 고유종 민물고기이다. 대한민국의 천연기념물 제259호로 지정되어 있다.

Picto infobox reptile.png
생물 분류 읽는 법어름치
Hemibarbus mylodon 2.jpg
생물 분류
계: 동물계
문: 척삭동물문
강: 조기어강
목: 잉어목
과: 잉어과
속: 누치속
종: 어름치
학명
Hemibarbus mylodon

어름치는 잉어과에 속하는 우리나라의 고유한 물고기로 한강, 임진강, 금강의 중상류에 분포한다. 몸길이는 20∼30cm이며, 몸 표면에 검은 점이 7∼8줄로 가로 놓여져 있는 것이 특징이다. 하천 중상류의 물이 맑고 자갈이 있는 곳에서 서식하며 물속에 사는 곤충이나 갑각류, 작은 동물 등을 먹고 산다. 수온이 17℃ 이상 올라가는 4∼5월이면 깨끗한 물 속에 구덩이를 파고 알을 낳으며, 알을 잃어버리지 않기 위해 모래와 자갈로 높이 5∼18cm의 산란탑을 쌓아 놓는다.

목차

어름치편집

어름치
(어름치)
  대한민국천연기념물
종목 천연기념물 제259호
(1978년 8월 18일 지정)
주소 전국 일원
정보 문화재청 국가문화유산포털 정보

최근에 사람들의 마구잡이에 의해 사라지고 있으며, 서식지 하천의 수질이 나빠져서 그 수가 감소되고 있다.

어름치는 우리나라 고유어종으로, 환경변화에 민감하고 분포지역이 국한되어 있으므로 멸종되는 것을 방지하기 위해 천연기념물로 지정하여 보호하고 있다.

금강의 어름치편집

금강의어름치
(錦江의어름치)
  대한민국천연기념물
종목 천연기념물 제238호
(1972년 5월 1일 지정)
주소 충청북도 옥천군 이원면 용방리 1135
정보 문화재청 국가문화유산포털 정보

어름치는 한강에만 서식하는 종으로 알려져 왔으나 1972년 금강의 중·상류에서도 서식하고 있음을 알게 되었다. 어름치가 한강과 금강에서 서식한다는 것은 두 강이 과거에 연결된 일이 있었다는 것을 알 수 있는 중요한 근거가 된다.

금강은 한반도 고유종인 어름치가 살 수 있는 남쪽 한계선이 되므로 학술적으로 매우 중요하며, 마구잡이와 수질오염으로 멸종될 위기에 처해 있으므로 천연기념물로 지정하여 보호하고 있다.

참고 문헌편집

참고 자료편집