오빠생각 (노래)

오빠생각》은 최순애 작사, 박태준 작곡의 동요이다.

최순애(1914~1998)가 12살 때인 1925년 11월 그의 친오빠 최영주를 그리는 동시 '오빠생각'을 써 잡지 "어린이"에 투고해 입선하였다.[1] 작곡가 박태준이 5년 후 이 시에 곡을 붙여 만든 것이 동요 '오빠생각'이다.

최순애의 남편은 아동문학가 이원수로, 이원수는 최순애의 입선 다음해인 1926년 같은 잡지 "어린이"에 '고향의 봄'으로 당선했으며,이 시에는 홍난파가 곡을 붙였다.

각주편집