자라

파충류 거북목 자라과의 동물

자라(학명Pelodiscus maackii 펠로디스쿠스 마악키이[*])[2][1]자라과 자라속에 속하는 거북의 일종이다. 러시아 극동, 중국 둥베이, 한반도에 분포한다. 발가락 사이에 물갈퀴가 있다.

자라

생물 분류ℹ️
계: 동물계
문: 척삭동물문
강: 파충강
목: 거북목
과: 자라과
속: 자라속
종: 자라
학명
Pelodiscus maackii
Brandt, 1857[1][2]
향명
보전상태


CITES Ⅱ: 거래 규제 필요
평가기관: CITES[4]

서식 편집

습지 / 물가

같이 보기 편집

각주 편집

  1. 송재영; 장민호; 구교성; 이정현; 이상철; 김병수; 오홍식; 한상훈, 한국산 유린목(파충류)의 분류학적 위치 재정립
  2. 국립생물자원관. “자라”. 《한반도의 생물다양성》. 대한민국 환경부. 
  3. Beolens, Bo; Watkins, Michael; Grayson, Michael (2011). The Eponym Dictionary of Reptiles. Baltimore: Johns Hopkins University Press. xiii + 296 pp. ISBN 978-1-4214-0135-5. (Pelodiscus maackii, p. 164).
  4. “Appendices | CITES”. 《cites.org》. 2022년 1월 14일에 확인함.