주 메뉴 열기

조경(趙儆, 1541년 ~ 1609년 음력 5월 2일)은 조선의 무신이다. 자는 사척(士惕), 시호는 장의(莊毅), 봉호는 풍양군(豊壤君), 본관은 풍양이다.

생애편집

1583년 무과에 급제하여 선전관, 비변사 낭청을 지냈다. 임진왜란 때 경상우도 방어사로 일본군과 교전 중 옆구리와 머리에 상처를 입어 요양 중 진주목사에 제수되었으나 나중에 수원부사로 제수되었다. 1592년 모친상을 당하고 고향에서 쉬려 했으나 권율의 부탁으로 중군장이 되고, 이듬해 권율의 조방장(助防將)으로서 행주 전투에서 대승을 거둔다. 이 때 가선대부(嘉善大夫)에 가자되었는데, 이를 시기한 이이첨 등의 사간들에 의해 이후 십수 차례 탄핵을 당했지만 선조의 배려로 모두 무마된다. 1604년 행주에서 승전한 공으로 선무공신(宣武功臣) 3등에 책봉되어 효충장의선무공신(效忠仗義宣武功臣)이라는 훈호를 하사받고 풍양군에 봉해졌다.

관련 작품편집

드라마편집

가계편집

  • 조부 : 조현범(趙賢範)
  • 조모 : 파평 윤씨 윤찬좌(尹贊佐)의 딸
    • 아버지 : 조안국(趙安國)
    • 어머니 : 안동 권씨 권세임(權世任)의 딸
      • 형님 : 조엄(趙儼)
      • 형님 : 조간(趙侃)
      • 누이 : 해평 윤씨 윤근수(尹根壽)에게 출가함
  • 처 : 영월 엄씨 엄의서(嚴議曙)의 딸
    • 장자 : 조굉중(趙閎中)
    • 차자 : 조치중(趙致中)
    • 삼자 : 조극중(趙克中)
    • 사자 : 조상중(趙尙中)
    • 오자 : 조시중(趙時中)