주 메뉴 열기
중화민국의 수도 - 타이페이의 스카이 라인
세계에서 2번째로 큰 전시회 컴퓨텍스 타이페이

중화민국구매력 평가(PPP) 기준에서 19위, GDP 기준에서 24위에 위치한 선진화된 자본주의 경제국이다. 최대 국유 은행들과 산업 공장들이 사유화되었으며 수출은 세계 2차 대전 이후로 더 빨라지고 있다. GDP의 실제 성장률은 지난 30년 동안 평균 약 8%을 보이고 있다. 인플레이션과 실업률은 낮은 편이며 무역 증가률은 상당한 편이다. 농업은 GDP의 3%를 차지하는데 이는 1952년에 35%였던 것에 비해 많이 낮아진 것이며, 서비스 분야는 경제의 최대 73%를 차지하고 있다.

2010년 기준으로 중화민국의 최대 5대 무역 파트너 국가들은 중화인민공화국, 일본, 미국, 유럽 연합, 홍콩이다.[1][2]

역사편집

각주편집

  1. “Import by Key Trading Partners”. Ministry of Economic Affairs. 2010년 12월. 2013년 7월 1일에 원본 문서에서 보존된 문서. 2010년 12월 23일에 확인함. 
  2. “Export by Key Trading Parners”. Ministry of Economic Affairs. 2010년 12월. 2013년 7월 1일에 원본 문서에서 보존된 문서. 2010년 12월 23일에 확인함. 

같이 보기편집

외부 링크편집