진 (술)

(gin)은 호밀 등을 원료로 하고 두송자로 독특한 향기를 낸 무색투명한 로 도수는 40∼47도이다. 주로 베르무트(vermouth)라는 리큐어를 섞어 칵테일의 하나인 마티니진 토닉을 만드는 데 사용한다. 또한 라임주스토닉워터와 같은 음료에 섞어 마시기도 한다.

역사편집

진의 원형인 예네버르는 13세기까지 기록이 거슬러 올라간다. 이것에서 파생된 진은 17세기 왕정복고 시대 잉글랜드에서 대중화되었다.

어원편집

영어 단어 ‘진(gin)’은 예네버르(네덜란드어: jenever, 영어: genever)에서 왔다.[1] 이는 라틴어로 두송을 뜻하는 단어 juniperus에서 왔으며 이는 영어 단어 주니퍼(juniper)에도 대응한다.

진을 이용한 칵테일편집

참고 자료편집

외부 링크편집