백자 청화‘홍치2년’명 송죽문 항아리

(청화백자송죽문호에서 넘어옴)

백자 청화‘홍치2년’명 송죽문 항아리(白磁 靑畵‘弘治二年’銘 松竹文 立壺)는 청화로 송죽문을 그려넣은, 조선 전기의 백자 항아리이다. 1974년 7월 9일 대한민국의 국보 제176호로 지정되었다.

백자 청화‘홍치2년’명 송죽문 항아리
(白磁 靑畵‘弘治二年’銘 松竹文 立壺)
(White Porcelain Jar with Pine and Bamboo Design and Inscription of "the Second Hongchi Year" in Underglaze Cobalt Blue)
대한민국의 기 대한민국국보
종목국보 제176호
(1974년 7월 9일 지정)
시대조선 성종 20년, 1489년
주소서울특별시 중구 장충단로 127
동국대학교박물관
정보문화재청 국가문화유산포털 정보

개요편집

이 항아리는 원래 대한민국 구례에 있는 화엄사의 불전에 놓아 꽃을 꽂아 사용하였으나 두번이나 도난당했던 것을 되찾아 동국대학교 박물관에 옮겨 놓았다. 주둥이 안쪽에 ‘弘治二年’(홍치 2년)이라는 명문(銘文)이 있어 조선 성종 20년(1489년)에 만들어진 것을 확인할 수 있는 청화백자 항아리이다. 주둥이 일부가 파손되어 수리되었다.

모양편집

높이 48.7 센티미터, 입지름 13.1 센티미터, 밑지름 17.8 센티미터이다. 입 부분이 약간 안으로 기울고 어깨에서 팽창되어 몸체 윗 부분에서 벌어졌다 좁아졌으며, 저부에서 다시 벌어져 세워진 큰 키의 조선 초기의 전형적인 항아리이다. 몸체 전면에 밝은 청료로 오랜 소나무대나무를 그렸으며, 주둥이에는 연꽃 덩굴 무늬를 둘렀다. 유색은 담청색의 백자유가 전면에 칠해졌다.

같이 보기편집

참고 문헌편집