칠사당

칠사당(七事堂)은 강원도 강릉시 명주동에 있는 조선시대의 건축물이다. 1971년 12월 16일 강원도의 유형문화재 제7호로 지정되었다.

칠사당
(七事堂)
대한민국 강원도유형문화재
종목유형문화재 제7호
(1971년 12월 16일 지정)
수량1동
시대조선시대
주소강원도 강릉시 경강로 2045 (명주동)
정보문화재청 국가문화유산포털 정보

개요편집

조선시대에 7가지 공무(호적·농사·병무·교육·세금·재판·풍속)를 보았던 관청건물이다.

처음 세운 연대는 확실하지 않으나 조선 인조 10년(1632)에 다시 지은 뒤, 영조 2년(1726)에 크게 확장하였다. 고종 3년(1866)에는 진위대의 청사로 쓰였으나, 불에 타 없어지고 부사 조명하가 이듬해에 다시 지었다. 일제시대부터 1958년까지 군수나 시장의 관사로 사용되다가 1980년에 다시 옛 모습을 되찾았다.

앞면 7칸·옆면 3칸 규모이며 지붕은 옆면에서 볼 때 여덟 팔(八)자 모양을 한 팔작지붕이다. ㄱ자형 구조로 앞면 왼쪽에 본 건물보다 높은 누마루를 연결하였다. 누마루 연결부분에는 다락방을 두었고 본 건물 왼쪽 1칸에는 온돌방을 설치하였다. 가운데 3칸은 대청마루를 두고 온돌방과 툇마루를 좌우에 두어 대청마루와 연결시켰다.

칠사당은 전체적으로 뒤의 산세와 조화를 이루고 있는 건물이다.

참고 자료편집

  • 칠사당 - 문화재청 국가문화유산포털