태왕(太王)은 고구려의 호태왕이 영토를 넓히고 천자국을 표방하면서 쓴 독자적인 호칭이다. 중국의 경우 황제의 칭호를 패왕에서 황제로 변경하였다. 북조의 경우 황제라는 뜻인 천왕(天王)이라는 칭호를 썼다.

고구려편집

태왕의 용례는 《삼국사기》, 《삼국유사》 등 한국의 사서와 중국의 사서에서는 찾아볼 수 없고 오직 5세기금석문에서만 확인할 수 있다. 태왕이 확인되는 금석문은 보통 광개토왕릉비(414년), 호우총 출토 광개토왕호우(415년),[1] 모두루 묘지명(5세기 초), 중원고구려비(5세기), 태왕릉 출토 벽돌명[2]과 청동방울(5세기), 서봉총 출토 은합우(451년)[3]를 꼽는다.

모두루 묘지명에서 다른 글자도 발견됐는데 國罡上聖太王(국강상성태왕)이라고 쓰여 있고 이것은 미천왕 또는 고국원왕을 가르키는 것으로 보인다.[4] 중원고구려비는 마모가 심하여 저마다 판독이 다른데 주로 國麗太王(고려태왕)으로 판독한다.[5] 태왕릉 출토 청동방울은 辛卯年好大王(신묘년호대왕)이라고 적혀 있다.[6] 이렇게 왕과 태왕과 대왕이 혼용되고, 대왕은 고고학[7], 문헌학[8]적으로도 전시기에 두루 쓰였다. 이로 보아 태왕은 왕보다 높은 호칭으로 보인다.[9] 태왕이 처음 쓰인 시기는 저마다 의견이 다른데 미천왕, 고국원왕,[10] 고국양왕[11], 광개토왕 등이 있다.

일각에서는 大王(대왕)을 일괄적으로 太王(태왕)으로 판독하여 고구려 독자적인 칭호라고 주장하기도 한다.[12] 광개토왕까지는 미칭 혹은 존칭으로 쓰다가 장수왕대부터 비로소 군주의 칭호로서 정착되었다고도 한다.[13] 더 나아가 好太王(호태왕)의 好는 미천왕(美川王)을 호양왕(好壤王)이라고도 했다는[14] 점을 들어 美와 같이 태왕을 꾸미는 말로 보고,[15] 호왕이라 불렸던 문자명왕[16], 양원왕[17], 평원왕[18]도 호태왕을 칭했는데 기록하는 과정에서 太가 탈락했을 것이라는 주장도 있다.

신라편집

오직 6세기 법흥왕[19]진흥왕[20] 대의 금석문에만 용례가 있으며 이때 역시 왕과 대왕을 혼용하였다.[21]

같이 보기편집

각주편집

  1. 國岡上廣開土地好太王(국강상광개토지호태왕)
  2. 願太王陵安如山固如岳(원태왕릉안여산고여악)
  3. 太王敎造合杅用三斤六兩(태왕교조합우용삼근육량)
  4. 〈모두루 묘지명〉
  5. 〈중원고구려비〉
  6. 조법종, 〈중국 집안박물관 호태왕명문 방울〉, 《한국고대사연구》vol.33, 한국고대사학회, 2004
  7. 〈신포시절골터금동판명〉(5-7세기)
  8. 《삼국사기》25권 백제본기 제3 개로왕 21년
  9. 미야자키 이치사다(宮﨑市定), 〈 天皇なる稱號の由來について〉, 《思想》646, 1978. 하마다 고사쿠(濱田耕策), 〈朝鮮古代の『太王』と『大王』〉, 《呴沫集》5, 1987
  10. 모두루 묘지명에서 보이지 않는 다른 글자를 國罡上聖太王(국강상성태왕)으로 판독한 경우
  11. 고국원왕의 성태왕을 추존호로 본 경우
  12. 여호규, 〈고구려태왕호의 제정과 국강형 왕릉입지의 성립〉, 《역사문화연구》vol.35, 한국외국어대학교 역사문화연구소, 2010
  13. 시노하라 히로카타(篠原啓方), 〈고구려의 태왕호와 태왕가인식의 확립〉, 《한국사연구》Vol.125, 한국사연구회, 2004
  14. 《삼국사기》17권 고구려본기 제5 봉상왕 9년
  15. 박성봉, 〈‘광개토호태왕’ 왕호와 세계관〉, 《고구려발해연구》vol.2, 고구려발해학회, 1996
  16. 명치호왕(明治好王) 《삼국사기》19권 고구려본기 제7 문자왕 1년
  17. 양강상호왕(陽崗上好王) 《삼국사기》19권 고구려본기 제7 양원왕 1년
  18. 평강상호왕(平崗上好王) 《삼국사기》19권 고구려본기 제7 평원왕 1년
  19. 울주 천전리각석 추명〉(539년) 另即知太王妃夫乞支妃(영즉지태왕비부걸지비)
  20. 북한산신라진흥왕순수비〉(6세기) 眞興太王及衆臣等巡狩(진흥태왕급중신등순수)
  21. 〈울주천전리각석 을묘명〉(535년)

외부 링크편집