주 메뉴 열기

팜파스 공화국(포르투갈어: República dos Pampas)은 브라질 남부의 히우그란지두술주, 산타카타리나주, 파라나 주를 중심으로 독립국가를 세우려는 분리주의 운동이다. 이 운동은 정치, 경제, 문화적 요인들로 인하여 촉발되었다. 팜파스 공화국이란 명칭은 팜파스라는 지역명에서 유래한다.

목차

초기 역사편집

가우초들이 거주하던 히우그란지두술은 이미 한번 독립한 적이 있다. 1836년 9월, "파로우필랴 혁명"의 지도자 안토니우 지 소사 네투(Antônio de Sousa Netto)는 피라티니 공화국을 선언했다. 초대대통령은 벤투 곤살베스였다. 신생공화국은 영국으로부터 독립국가로 승인을 받았다. 그러나, 1845년 2월 폰체 베르지 조약은 그 빤짝 독립공화국을 다시 브라질 왕국으로 되돌려 놓았다. 다시 한번 1892년 9월부터 1894년까지 반란세력이 히우그란지두술의 독립을 선언했다.

후기 역사편집

1992년 이르톤 마르크스라는 이름의 간호사가 공용어를 포르투갈어, 독일어, 이탈리아어로 하는 남부인들이 남부주의 분리독립을 원하는가 아닌가를 묻는 투표를 출판물을 통해 이슈화하는 운동을 시작했다. 이 운동은 공용어제정의 의도때문에 파시스트 운동이라고 여겨졌으나, 파시스트 운동은 아니다. 그러나 브라질에서는 불법운동으로 간주된다.

같이 보기편집

외부 링크편집