주 메뉴 열기

팽성군(彭城郡)은 중국의 옛 군이다. 제후왕령으로서는 초국(楚國)으로 일컬었다.

전한편집

진나라에서는 사천군(사수군)의 일부였다. 초한전쟁기에는 서초의 땅이었다. 사천군은 서초가 멸망한 후 전한이 세운 제후왕국 초나라에 속해 군이 폐지되고 내사의 관할을 받는 내사지가 됐다. 이는 초나라의 서울이 옛 사천군에 있었기 때문이다. 기원전 154년, 초왕 유무오초칠국의 난에 가담했기 때문에 난이 평정된 후 한 조정에서는 초나라를 축소해 내사지의 대부분을 패군으로 떼어내 한나라의 직할령으로 두었다. 이후 초나라의 남은 내사지만이 초국이나 팽성군으로 불리게 된다.

서주자사부에 속했다.[1] 원시 2년(2년)의 인구조사에 따르면 114,738호, 497,804명이 있었다. 아래의 속현 목록은 《한서》지리지의 내용이다.[2][1] 원연·수화 연간(기원전 8년 무렵)의 현황으로 여겨지며, 총 7현이다.

현명 한자 대략적 위치 비고
팽성현 彭城縣 쉬저우시 옛 팽조(彭祖)의 나라다. 40,196호가 있다. 철관이 있다.
유현 留縣 쉬저우시 페이 현
오현 梧縣 쑤저우시
부양현 傅陽縣 짜오좡시 옛 복양(偪陽)나라다.
여현 呂縣 쉬저우시 퉁산 구 남동
무원현 武原縣 쉬저우시 피저우 시 북서
치구현 甾丘縣 쑤저우시 북

편집

군의 이름을 화락(和樂)으로 고치고 다음 현의 이름을 고쳤다.

전한
오치(吾治)
부양 보양(輔陽)
무원 화락정(和樂亭)
치구 선구(善丘)

각주편집

  1. 周振鹤 (2006년 6월). 《汉书地理志汇释》. 合肥市回龙桥路1号: 安徽教育出版社. 478 - 479쪽. ISBN 7-5336-4757-2. 
  2. 반고: 《한서》 권28 지리지 제8 하