주 메뉴 열기

평창 상원사 중창권선문(平昌 上院寺 重創勸善文)은 강원도 평창군 진부면, 상원사에 있는 기록물이다. 1997년 1월 1일 보물 제140호에서 국보 제292호로 승격되었다.

평창 상원사 중창권선문
(平昌 上院寺 重創勸善文)
대한민국의 기 대한민국국보
종목 국보 제292호
(1997년 1월 1일 지정)
수량 2첩
시대 조선시대
소유 월정사
위치
평창 상원사 (대한민국)
평창 상원사
주소 강원도 평창군 진부면 동산리 63번지
월정사 성보박물관
좌표 북위 37° 43′ 53″ 동경 128° 35′ 33″ / 북위 37.73139° 동경 128.59250°  / 37.73139; 128.59250좌표: 북위 37° 43′ 53″ 동경 128° 35′ 33″ / 북위 37.73139° 동경 128.59250°  / 37.73139; 128.59250
정보 문화재청 국가문화유산포털 정보
오대산상원사중창권선문
(五臺山上院寺重創勸善文)
대한민국의 기 대한민국보물(해지)
종목 보물 제140호
(1963년 1월 21일 지정)
(1997년 1월 1일 해지)
정보 문화재청 국가문화유산포털 정보

개요편집

세조 10년(1464) 세조의 왕사인 혜각존자 신미 등이 학열, 학조 등과 함께 임금의 만수무강을 빌고자 상원사를 새롭게 단장하면서 지은 글로, 이 사실을 전해들은 세조가 쌀, 무명, 베와 철 등을 보내면서 쓴 글과 함께 월정사에 소장되어 전한다.

각각 한문 원문과 번역으로 되어 있는데, 신미 등이 쓴 글에는 신미, 학열, 학조 등의 수결(지금은 서명)이 있으며, 세조가 보낸 글에는 세조와 세자빈, 왕세자의 수결과 도장이 찍혀 있다. 한글로 번역된 것은 가장 오래된 필사본으로 유명하다.

세조와 상원사 및 신미와의 관계를 살펴볼 수 있는 역사적 자료이며, 당시의 국문학 연구에도 귀중한 자료로 평가된다. 가장 오래된 한글 서적이면서도 보존 상태가 완벽하다.

같이 보기편집

참고 자료편집