할라페뇨

할라페뇨(스페인어: jalapeño, 이 소리의 정보[xalaˈpeɲo] )는 고추의 재배종으로[1], 멕시코에서 주로 키운다.[2] 스페인어 'jalapeño'는 멕시코의 도시인 할라파(Xalapa)에서 왔다. 흔히 할라피뇨라 부른다. 칼로리가 적고 비타민, 미네랄, 식이섬유가 풍부하며 서서히 매운맛을 낸다.

할라페뇨
Immature jalapeno capsicum annuum var annuum.jpeg
고추속
고추
학명Capsicum annuum L.
품종
재래 품종할라페뇨
원산지멕시코
할라페뇨
100 g (3.5 oz)당 영양가
에너지121.3 kJ (29.0 kcal)
6.50 g
당분4.12 g
식이 섬유2.8 g
0.37 g
0.91 g
비타민함량 %DV
비타민 A (동등)
7%
54 μg
티아민 (B1)
3%
0.040 mg
리보플라빈 (B2)
6%
0.070 mg
나이아신 (B3)
9%
1.28 mg
비타민 B6
32%
0.42 mg
엽산 (B9)
7%
27 μg
비타민 C
143%
118.6 mg
비타민 E
24%
3.58 mg
비타민 K
18%
18.5 μg
무기질함량 %DV
칼슘
1%
12 mg
철분
2%
0.25 mg
마그네슘
4%
15 mg
4%
26 mg
칼륨
5%
248 mg
나트륨
0%
3 mg
아연
1%
0.14 mg
기타 성분함량
수분91.69 g
캡사이신0.01g – 6 g

백분율은 대략적으로 성인 기준 권고안을 사용한 추정치임.
출처: USDA Nutrient Database

대한민국 기후에도 잘 적응 해서 대한민국의 피클용 고추는 할라 페뇨다.

1986년 축구 월드컵 마스코트 중 하나인 피크(Pique)는 솜브레로를 쓴, 콧수염이 난 할라페뇨였다.

갤러리편집

같이 보기편집

각주편집

  1. Sanogo, Soum (April 2003). “Chile Pepper and The Threat of Wilt Diseases”. 《Plant Health Progress》. 2015년 8월 4일에 확인함. 
  2. Tang, Phillip. “Hot and spicy in Mexico: the chili experience”. 《lonelyplanet.com》. 2015년 8월 4일에 확인함.