주 메뉴 열기

화순 대곡리 청동기 일괄

화순 대곡리 청동기 일괄(和順 大谷里 靑銅器一括)은 전라남도 화순군 도곡면 대곡리, 영산강 구릉에서 발견된 청동기시대의 무덤 유적에서 출토된 11점의 청동기 유물이다.

화순 대곡리 청동기 일괄
(和順 大谷里 靑銅器 一括)
대한민국의 기 대한민국국보
종목 국보 제143호
(1972년 3월 2일 지정)
수량 일괄(11점)
시대 시대미상
소유 국유
참고 제143-1호 검 3점
제143-2호 팔주령 2점
제143-3호 쌍두령 2점
제143-4호 삭도 1점
제143-5호 도끼 1점
제143-6호 정문경 2점
주소 광주광역시 북구 하서로 110,
국립광주박물관 (매곡동)
정보 문화재청 국가문화유산포털 정보

목차

개요편집

전라남도 화순군 대곡리 영산강 구릉에서 발견된 청동기시대의 무덤 유적에서 출토된 유물이다.

출토된 청동기 유물 중 세형동검(청동검) 3점·청동팔령두 2점·청동쌍령구 2점·청동손칼(청동삭구) 1점·청동도끼(청동공부) 1점·잔무늬거울(청동세문경) 2점이 국보로 지정되었다.

대곡리에서 출토된 청동유물들은 종류가 다양하고 제작기법이 뛰어나 우리나라의 청동기시대를 연구하는데 큰 도움을 준다.

세형동검편집

세형동검은 양 끝에 날이 서 있으며, 그 중 1점은 칼날 부분이 손상되어 있다. 동검 중앙에 굵게 나온 등대의 모습이 칼마다 다른 것이 특징이며, 한국에서 출토되는 동검으로는 시대가 늦은 편이다.

청동팔령구편집

쌍령구는 종교적, 주술적인 의식용에 사용된 것으로, 이 쌍령구는 길이 약 18cm 크기이며 아령 모양으로 끝에 방울이 있다. 방울에는 네 개의 절개 구멍이 있고 청동구슬이 들어 있어 흔들면 소리가 난다. 손잡이 중앙에는 큰 구멍이 있고 짧은 빗금이 그어져 있다. 청동쌍령구는 청동기시대에 종교적, 주술적인 의식용 도구로서 당시를 연구하는 데 도움을 주는 중요한 유물이다.

청동손칼편집

청동손칼은 공구류의 일종으로, 현재 조각칼의 용도로 보이는 것이다. 바닥은 평평하고 날의 끝이 일부 부러진 모습을 한다.

청동도끼편집

청동도끼는 한쪽면에 날을 세우고, 반대쪽에 자루를 끼울 수 있게 홈이 파인 형태의 도끼이다. 홈이 파인 쪽에는 어깨가 있으며, 폭에 비해 길이가 짧다.

잔무늬거울편집

잔무늬거울은 거울면에 광택있는 녹으로 되어 있어 깨끗하며, 거울 뒷면에 기하학적인 문양과 거울을 매달 때 사용하는 두 개의 뉴가 달려 있다.

관련편집

  • EBS 5분 사탐 한국사 1강 한반도의 독자적 청동문화, 세형동검

참고 자료편집

  본 문서에는 서울특별시에서 지식공유 프로젝트를 통해 퍼블릭 도메인으로 공개한 저작물을 기초로 작성된 내용이 포함되어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