주 메뉴 열기

2009년 미국 여기자 조선민주주의인민공화국 억류 사건

유나 리로라 링조선인민군에 의해 억류되었었다.

2009년 3월 17일, 미국 케이블 TV 방송국 커렉트 TV의 여기자인 유나 리로라 링중화인민공화국에서 조선민주주의인민공화국으로 비자 없이 넘어갔고, 이에 대해 조선인민군이 이 사람들을 붙잡아 억류시켰다. 2009년 6월 이들은 12년간 중노동형을 선고 받았지만,[1] 조선민주주의인민공화국 김정일이 2009년 8월 5일 미국 전 대통령 빌 클린턴이 공식 방문하기 전 이들을 사면했다.[2]

인용편집

  1. “북 미국여기자 2명에 12년 노동교화형”. 라디오코리아. 2009년 6월 8일. 2009년 8월 3일에 확인함. 
  2. “N. Korean leader reportedly pardons U.S. journalists”. CNN. 2009년 8월 4일. 2009년 8월 4일에 확인함.