경리단길

경리단길(經理團길)은 서울특별시 용산구 이태원동 국군재정관리단부터 하얏트호텔 앞까지 이어져 있는 회나무로(회나무路)와 그 주변골목을 일컫는 명칭이다.[1][2]

경리단길의 모습

행정안전부에 등록된 도로명주소 상 주 도로의 정식 명칭인 회나무로보다는 관습적으로 경리단길이라 불리는 일이 더 많은데[3], 이는 1969년부터 육군중앙경리단(현 국군재정관리단)이 있었던 것에서 유래한 명칭이다.

인근에 위치한 미군 부대의 영향으로 일찌감치 외국인들의 주거단지로 자리 잡아, 이들의 취향에 맞는 식당과 술집들이 늘어서며 조금씩 인지도를 높여나갔다. 지금은 경리단길을 따라 , 술집, 커피집, 식당, 레스토랑 등이 줄지어 있다.

교통편집

미디어편집

같이 보기편집

  • 이태원 - 서울특별시 용산구 이태원동 일대를 어우르는 지명
  • 회나무로 - 관련 도로

각주편집