궁 (장기)

장기의 기물
장기 기물
궁(將)
Green King.png
궁(장)
Red King.png
대기물(大棋物)
Green Cha.png
Red Cha.png
Green Po.png
Red Po.png
Green Ma.png
Red Ma.png
Green Sang.png
Red Sang.png
소기물(小棋物)
Green Sa.png
Red Sa.png
Green Zol.png
졸·병
Red Byung.png
낱장기 유형
대삼능(大三能)
소삼능(小三能)
차삼능(車三能)
차이능(車二能)

(宮) 또는 (將)은 장기에 사용되는 기물 중 하나이다. 기물의 표기는 초(楚)와 한(漢)으로 각각 되어 있다. 장기의 기물 중, 유일하게 각 편당 한개씩 되어 있다.

초기 배치편집

처음에 궁을 배치할때는 각각 25와 95에 차리게 된다.

 

기물의 이동편집

궁의 기본적인 행마법은 다음과 같다.

 

사(士)와 같이, 상하좌우 및 궁성의 간선을 따라 한칸씩 자유롭게 궁성 안에서 다닐 수 있다. 그러나 궁성을 벗어나지 못하기 때문에 움직임에 많이 한정 되어 있다.

궁(장)의 가치편집

장기 대국중, 궁(장)을 잡으면 그자리에서 바로 승리를 하기 때문에, 다른 기물들에 비해서 기물의 가치가 절대적으로 가장 높다. 그렇기 때문에 항상 궁(장)이 외통수에 걸리지 않도록 늘 조심해야 한다.

또한 한국장기와 중국의 샹치의 경우 궁(장)을 보호하기 위한 용도로만 사용되는 사(士)라는 기물이 각 편의 궁마다 2개씩 딸려있으며 궁(장)은 사를 잘 활용하여 적의 공격을 방어해야 한다.

한으로 후수로 두는 사람은 기물 이외에도 1.5점을 덤으로 더 받는다.

샹치와의 차이점편집

  • 한국식 장기에서는 궁이 궁성 안에서 직선이든 간선이든 상관없이 마음대로 한 칸씩 이동할 수 있으나, 샹치에서는 직선으로만 이동이 가능하다.
  • 한국식 장기에서는 양측 궁 사이에 어떤 기물도 없이 서로 마주보게 되면 빅장이 되어 받아주면 비기나, 샹치에서는 왕장(왕끼리 서로 장군)이라 하여 먼저 마주보게 한 사람이 지게 된다.
  • 한국식 장기에서는 초반 배치 위치가 궁 중앙에 위치하나, 샹치에서는 궁 끝단에 위치한다.

관련 용어편집

  • 민궁 : 양사가 모두 잡혀서 궁만 남아 있는 상태를 말한다.
  • 안궁 : 궁이 하선에 위치해서 안전을 도모하는 상태를 말하는 것이다.
  • 천궁 : 안궁과는 반대로 궁이 면이나 귀에 위치해 있는 상태를 말하는 것으로, 상대방의 공격을 쉽게 받을 수 있는 데다가 피할 자리가 제한되어 있어서 나쁜 모양에 속한다. 그러나 초반에 농포작전 등을 위해 일부러 천궁하는 경우도 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