주 메뉴 열기

문화왕후 김씨(文和王后 金氏, 생몰년 미상)는 고려 성종의 왕비이다. 본관은 선산이다.[1]

목차

인물편집

선주(현 경상북도 구미시 선산읍) 출신으로, 나중에 시중에 추증된 김원숭(金元崇)과 화의군대부인 왕씨(和義郡大夫人 王氏)의 딸이다. 성종의 왕비로 책봉되어 그 호를 연흥궁주(延興宮主), 또는 현덕궁주(玄德宮主)라 하였다. 현대 학자 중 일부는 그녀의 어머니가 왕씨인 것을 두고, 그녀가 왕실의 외손일지도 모른다는 추측을 하기도 한다.

그녀는 남편 성종과의 사이에서 딸을 1명 낳았으며, 그 딸은 훗날 현종의 왕비(원정왕후 김씨)가 되었다. 또한 성종의 여동생들의 소생인 목종현종을 돌보며 훗날 어머니라는 이미지가 각인되었다고 전해진다.

1029년(현종 20년)에 대비(大妃)에 봉해졌으며, 이때 그녀의 아버지 김원숭을 비롯한 조부모/부모에게 여러 관작 및 토지가 내려졌다.

사망 후 그 시호를 문화왕후(文和王后)라고 하였다. 그녀의 생몰년대는 기록되어있지 않아 정확히 알 수 없으나, 적어도 대비에 봉해진 1029년 이후에 사망했을 것으로 보인다. 그녀의 능 또한 기록이 되어있지 않아 정확히 알 수 없다.[1]

가족 관계편집

  • 조부 : 상서좌복야 상주국 회의국개국백 김광의(尙書左僕射 上柱國 和義縣開國伯 金光義)
  • 조모 : 화의군대부인 김씨(和義君大夫人 金氏)
    • 아버지 : 특진 수태위 겸 시중 화의군개국후 김원숭(特進 守太尉 兼 侍中 和義郡開國侯 金元崇, 생몰년 미상)
    • 어머니 : 화의군대부인 왕씨(和義君大夫人 王氏, 생몰년 미상)
    • 남편 : 제6대 성종 문의대왕(成宗 文懿大王, 961/960~997 재위: 981~997)

문화왕후가 등장한 작품편집

함께 보기편집

각주편집

  1. 《한국민족문화대백과》, 문화왕후(文和王后), 한국학중앙연구원

참고 자료편집

  • 《한권으로 읽는 고려왕조실록》, 성종의 가족들, 박영규 저, 웅진닷컴(2004년, 173~203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