문화왕후

문화왕후 김씨(文和王后 金氏, 생몰년 미상)는 고려 성종의 왕비이다. 본관은 선산이다.[1]

Picto infobox prétendant à un trône.png
문화왕후
文和王后
지위
고려 성종의 왕비
재위 미상
이름
이칭 연흥궁주(延興宮主) · 현덕궁주(玄德宮主)
존호 대비(大妃)
시호 문화(文和)
신상정보
출생일 미상
사망일 미상 (1029년 이후)
가문 선산 김씨
부친 김원숭
모친 화의군대부인 왕씨
배우자 성종
자녀 원정왕후

인물편집

선주(현 경상북도 구미시 선산읍) 출신으로, 나중에 시중에 추증된 김원숭(金元崇)과 화의군대부인 왕씨(和義郡大夫人 王氏)의 딸이다. 성종의 왕비로 책봉되어 그 호를 연흥궁주(延興宮主), 또는 현덕궁주(玄德宮主)라 하였다. 현대 학자 중 일부는 그녀의 어머니가 왕씨인 것을 두고, 그녀가 왕실의 외손일지도 모른다는 추측을 하기도 한다.

그녀는 남편 성종과의 사이에서 딸을 1명 낳았으며, 그 딸은 훗날 현종의 왕비(원정왕후 김씨)가 되었다. 또한 성종의 여동생들의 소생인 목종현종을 돌보며 훗날 어머니라는 이미지가 각인되었다고 전해진다.

1029년(현종 20년)에 대비(大妃)에 봉해졌으며, 이때 그녀의 아버지 김원숭을 비롯한 조부모와 부모에게 여러 관작 및 토지가 내려졌다.

사망 후 그 시호를 문화왕후(文和王后)라고 하였다. 그녀의 생몰년대는 기록되어있지 않아 정확히 알 수 없으나, 적어도 대비에 봉해진 1029년 이후에 사망했을 것으로 보인다. 그녀의 능 또한 기록이 되어있지 않아 정확히 알 수 없다.[1]

가족 관계편집

  • 조부 : 상서좌복야 상주국 회의국개국백 김광의(尙書左僕射 上柱國 和義縣開國伯 金光義)
  • 조모 : 화의군대부인 김씨(和義君大夫人 金氏)
    • 아버지 : 특진 수태위 겸 시중 화의군개국후 김원숭(特進 守太尉 兼 侍中 和義郡開國侯 金元崇, 생몰년 미상)
    • 어머니 : 화의군대부인 왕씨(和義君大夫人 王氏, 생몰년 미상)
    • 남편 : 제6대 성종 문의대왕(成宗 文懿大王, 960 ~ 997)

문화왕후가 등장한 작품편집

같이 보기편집

각주편집

  1. 《한국민족문화대백과》, 문화왕후(文和王后), 한국학중앙연구원

참고 자료편집

  • 《한권으로 읽는 고려왕조실록》, 성종의 가족들, 박영규 저, 웅진닷컴(2004년, 173~203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