주 메뉴 열기

삼기면(三岐面)은 대한민국 전라남도 곡성군이다. 삼기라는 명칭은 곡성·담양·순천으로 통하는 세 갈래의 길이 있은 데 유래한다.

전라남도 곡성군
삼기면
三岐面 Samgi-myeon
Gokseong-map.png
면적38.18 km2
인구 (2010.12.31)1,974 명
• 인구 밀도51.70 명/km2
• 세대937가구
법정리12
• 통·리·반26행정리 32반
면사무소삼기면 곡순로 1430
웹사이트삼기면사무소

개요편집

삼기면은 지리적으로 곡성군의 중심부에 위치하고, 호남고속도로 곡성 나들목(톨게이트)이 있는 교통의 요충지다. 동쪽으로는 군에서 제일 높은 통명산(해발 764.8m)과 북쪽으로는 최악산이 병풍처럼 산간지 여러 마을을 감싸고 있다. 친환경 중심의 소득증대, 취약계층의 복지증진, 농촌형 선진교육도시 건설, 생태문화관광 진흥의 군정 운영방향의 기본 틀 속에서 비교우위에 있는 매실, , 흑찰옥수수, 부추 등 농·특산물을 중심으로 안전한 농산물을 생산하고 거기에 부가 가치를 부여해서 소득을 올리는 방안을 모색하고 있다.[1]

역사편집

행정 구역편집

법정리 행정리
경악리 경악리
괴소리 괴소리, 연봉리
근촌리 근촌리, 수석리
금계리 금계리
금반리 금반리, 율곡리
노동리 남계리, 노동리
농소리 농소리1구, 농소리2구, 대명리
수산리 수산리1구, 수산리2구
원등리 원등리1구, 원등리2구, 원등리3구, 덕동리, 학동리
월경리 월경리, 행정리
의암리 서봉리, 의암리
청계리 봉현리, 청계리

교육편집

각주편집

  1. 삼기면 일반현황[깨진 링크(과거 내용 찾기)], 2011년 8월 22일 확인
  2. 칙령 제98호 地方制度改正件 (1895년 음력 5월 26일)
  3. 칙령 제36호 地方制度官制改正件 (1896년 8월 4일)
  4. 조선총독부령 제111호 (1913년 12월 29일)

외부 링크편집