샤넬(영어: Chanel)은 1910년 코코 샤넬이 설립한 프랑스의 하이엔드급 명품 패션 브랜드이다. 루이비통, 에르메스와 함께 3대 명품 브랜드로 꼽히는 럭셔리 브랜드이다.

Picto infobox enterprise.png
샤넬
Chanel S.A.
Chanel logo.svg
형태 주식회사
산업 분야 패션
창립 1909년
창립자 코코 샤넬
국가 프랑스
사업 지역 전 세계
사업 내용 럭셔리 제품 판매
제품 오뜨 꾸뛰르, 의류, 향수, 보석, 장신구
매출액 € 690만 (2010)
순이익 € 2억 8030만  (2010)
종업원 1,270 명 (2010년)
웹사이트 www.chanel.com

26살의 가브리엘 샤넬(Gabrielle Chanel)이 자신의 첫 가게를 파리에 연 것은 1909년이다. 이후 그녀는 순조롭게 패션 디자이너로서 성공의 길을 걸으며, 1921년에 샤넬 향수로 세계 패션계의 역사적인 사업을 시작한다. 샤넬은 여성복에서 혁신을 이룬 것처럼 향수 이름을 짓는 데에서도 기존의 방식을 따르지 않았다. 그녀는 단지 개발된 순서에 따라 번호만으로 향수 이름을 붙였다. 당시 대부분의 향수 이름은 ‘봄의 욕망’, ‘저녁의 도취’와 같은 시적인 이름이 붙었다. 여기에 이미 파리에서 자신의 의상실이 유명하다는 사실에 자신감을 얻고 ‘샤넬’을 덧붙여 향수 이름을 짓게 된다.

로고도 직접 디자인하는데, 하나는 자신의 이름인 영문 CHANEL을 단순한 산세리프체로 디자인한 워드마크, 또 하나는 두 개의 C자가 서로 대칭적으로 놓인 로고다. (가브리엘 샤넬은 어려서부터 ‘Coco’라는 별명을 가지고 있었다.) 이 두 개의 로고는 샤넬이 세계 패션계에 던진 화두와 이념을 잘 드러내 보인다. 먼저, 검은색과 흰색이라는 세상에서 가장 단순하고 순수한 색의 대비로 이루어졌다는 점과 두 개의 C자가 이루고 있는 완벽한 대칭성에 여성을 거추장스럽고 불편한 옷으로부터 해방시키려고 했던 샤넬의 정신이 그대로 드러나 있다. 샤넬의 로고는 향수와 화장품, 욕실용품에만 사용되었고 상표들은 1925년에 정식 등록되었다.

비판편집

창립자 코코 샤넬이 나치 독일의 스파이 활동을 한 것이 밝혀지면서 프랑스인들에게 큰 비난을 받고 있으며, 조국을 배신했다 하여 프랑스에 묻히는 것을 거부당하기까지 했다.[1][2]

  • 의혹

20년 11월 22일, 샤넬 한국 지사 간부가 10년이 넘는 기간 동안 직원들을 성추하였다는 정황이 드러났다. 확인된 피해자는 10명이다. 비판을 받게 되는 것은 샤넬 지사 태도였다. 노조가 피해사실을 확인하고 징계를 요구하였다. 피해자는 입사 초기 남자 간부가 자신 몸을 만지는 충격적인 일을 경험하였다. 당황하여 대응을 못하였는데, 같은 피해자가 한둘이 아니라는 것을 알게 됐다. 피해자 증언에 따르면, "어디까지 주무르는거야? 이런 생각이 들 때까지 겨드랑이 부분까지 다…" 라고 밝혔다. 가해자는 전국 백화점 매장 영업을 총괄하는 40대 남자 A이다. 타 피해자는 "잠깐 포옹하고 마는 게 아니라, 막 가슴을 완전히 밀착시킨다던가, 꽉 껴안고 하세요. 싫다고 뿌리칠 수 없죠. 그러면 찍혀요. 항상 만져보라고 하셨어요. 자기 가슴을…" 이에 20년 9우러 노동조합에 문제를 제기하였습니다. 노조는 이런 결과를 토대로 20년 10월 샤넬 징계를 요구하였습니다. 그런데 샤넬은 피해자 조사 과정에서 피해 내용을 외부에 알리지 않겠다는 비밀 서약을 요구하였습니다. 비밀 서약을 받은 뒤에는 아예 태도가 바뀌더니, 한달이 넘도록 진행 상황을 전혀 알려주지 않고 있다는 피해자들 주장이 이어졌습니다. 김소연 백화점면세점판매서비스노동조합 샤넬코리아 지부장 "나를 보호한다는 느낌보다는 '여기서 이야기 한 거 어디 가서 이야기 하면 안돼" 느낌을 받았고요. 도둑맞은 느낌이예요. 피해 사실을 몽땅 가져가서 …" 이에 샤넬코리아는 '관계 법령과 사내 규정에 따라 조사하고 있다" 라고 밝혔다. [3]

사건편집

샤넬의 가격 인상은 2020년 5월 7일 본사가 있는 프랑스를 시작으로 11일에는 유럽 전역에서 시행됐다. (한국은 2020년 5월 14일부터 적용) 가격 인상 전 저렴한 가격으로 샤넬 제품을 구매하기 위해 많은 인파가 모여 이른바 '샤넬 사재기'가 일어났다.[4]

같이 보기편집

각주편집

외부 링크편집