성석용

성석용(成石瑢, 1352년[1] ~ 1403년 4월 26일)은 고려조선 초의 문신이다. 본관은 창녕(昌寧), 자는 자옥(自玉), 호는 회곡(檜谷)[2]이다. 성여완(成汝完)의 차남이자 성달생(成達生)·성개(成槪)의 아버지이다.

생애편집

1376년(우왕 2) 을과(乙科) 3위로 문과에 급제했다.[2]

공양왕(恭讓王)조에 대언(代言)으로 임명되었으며, 1390년(공양왕 2) 1월 왕이 처음으로 경연(經筵)을 열었을 때 이행(李行)·민개(閔開)·이사위(李士渭)와 함께 참찬관(叅贊官)으로 임명되었다.

12월 지신사(知申事), 이듬해 밀직사부사(密直司副使)를 거쳤다.[3]

1392년(공양왕 4) 이색(李穡)·우현보(禹玄寶)의 당이라는 이유로 형인 문하찬성사(門下贊成事) 성석린(成石璘) 등과 함께 외지로 유배되었으나[4], 조선이 개국된 후 원종공신(原從功臣)의 녹권을 받았으며[5], 1398년(태조 7) 대사헌(大司憲)으로 임명되었다.[6]

이후 개성유후(開城留後)로 나갔으며, 1403년(태종 3) 졸했다.[5]

시호는 문숙(文肅)이다.[7]

가족 관계편집

  • 증조 - 성공필(成公弼)[8] : 전객부령(典客副令), 증(贈) 판도판서(版圖判書)
    • 조부 - 성군미(成君美) : 판도총랑(版圖摠郞)
      • 아버지 - 성여완(成汝完, 1309년 ~ 1397년) : 검교문하시중(檢校門下侍中), 창성부원군(昌城府院君), 문정공(文靖公)
      • 어머니 - 지신사(知申事) 나천부(羅天富)의 차녀[8]
        • 형 - 성석린(成石璘, 1338년 ~ 1423년) : 영의정부사(領議政府事), 창녕부원군(昌寧府院君), 문경공(文景公)
        • 동생 - 성석인(成石因, ? ~ 1414년) : 예조판서(禮曹判書), 정평공(靖平公)
        • 부인 - 사온서령(司醞署令) 김성리(金成利)의 차녀[9]
          • 장남 - 성달생(成達生, 1376년 ~ 1444년) : 판중추원사(判中樞院事), 양혜공(襄惠公)
          • 차남 - 성개(成槪, ? ~ 1440년) : 경기도관찰사(京畿都觀察使)
          • 3남 - 성허(成栩) : 판관(判官)

각주편집

  1. 『양촌집』에 의하면 권근(權近)과 동갑이다.
  2. 『고려열조등과록』
  3. 『고려사』 「공양왕세가」
  4. 『고려사』 「성석린전」
  5. 『태종실록』
  6. 『태조실록』
  7. 『신증동국여지승람』
  8. 『성석린 행장』
  9. 『씨족원류』