성여완

성여완(成汝完, 1309년 ~ 1397년)은 고려 말 조선 초의 문신이다. 본관은 창녕(昌寧). 초명은 성한생(成漢生), 호는 이헌(怡軒)이다.[1] 검교 문하시중(門下侍中)으로 창녕부원군(昌寧府院君)에 봉해졌다. 시호는 문정(文靖)이다.

생애편집

1336년(고려 충숙왕 복위 5년)에 문과에 급제하여 군부 정랑(軍簿正郞), 양광도 안렴사(楊廣道按廉使), 상서 우승(尙書右丞), 지형부사(知刑部事), 어사 중승(御史中丞), 전법 판사(典法判事), 해주(海州)·충주(忠州) 목사(牧使), 첨서밀직(僉書密直) 등을 역임하고, 1378년(우왕 4년) 정당문학(政堂文學)으로 승진하였다.[2]

조선이 개국되자 기로(耆老)로서 검교 문하시중(門下侍中)에 임명되고 창녕부원군(昌寧府院君)에 봉군되었다. 1397년(조선 태조 6년) 나이 89세에 병으로 졸하니, 태조가 미두(米豆) 1백 석을 내려 주고 예장(禮葬)으로 장사하였다. 시호는 문정(文靖)이다.[3]

가족편집

  • 고조부 : 성인보(成仁輔)
    • 증조부 : 성송국(成松國)
      • 조부 : 성공필(成公弼)
        • 부 : 성군미(成君美) - 판도총랑(版圖摠郎)
      • 외조부 : 오천(吳蕆) - 삼사좌윤

묘소편집

성여완 선생 묘경기도 포천시 신북면 고일리에 있다. 1986년 4월 9일 포천시의 향토유적 제19호로 지정되었다.

각주편집