주 메뉴 열기

시메옹 드니 푸아송(프랑스어: Siméon Denis Poisson, IPA[simeõ dəni pwasõ], 1781년 6월 21일~1840년 4월 25일)은 프랑스수학자이자 물리학자이다.

Picto infobox character.png
시메옹 드니 푸아송
프랑스어: Siméon Denis Poisson
Simeon Poisson.jpg
출생 1781년 6월 21일(1781-06-21)
프랑스 왕국 루아레주 피티비에(프랑스어: Pithiviers)
사망 1840년 4월 25일(1840-04-25) (58세)
프랑스 왕국 오드센주 소(프랑스어: Sceaux)
국적 프랑스
분야 수학
소속 에콜 폴리테크니크
출신 대학 에콜 폴리테크니크
지도 교수 조제프루이 라그랑주
피에르시몽 라플라스
지도 학생 페터 구스타프 르죈 디리클레
조제프 리우빌
미셸 샬
주요 업적 푸아송 과정
푸아송 괄호
푸아송 다양체
푸아송 방정식
푸아송 분포
푸아송 비
푸아송 잡음
푸아송 생성 함수
수상 왕립 학회 외국인 회원 (1818)
에펠 탑에 새겨진 72인 가운데 하나

목차

생애편집

1781년 6월 21일 프랑스 루아레주 피티비에(프랑스어: Pithiviers)에서 태어났다. 아버지 시메옹 푸아송(프랑스어: Siméon Poisson)은 군인이었다.

1798년에 에콜 폴리테크니크에 입학하였다. 졸업 후 바로 에콜 폴리테크니크의 조교(프랑스어: répétiteur)가 되었고, 1802년에 조교수(프랑스어: professeur suppléant), 1806년에 정교수가 되었다. 1808년에 경도 연구소(프랑스어: Bureau des Longitudes)에 부임하였고, 1809년에 파리 대학교 교수가 되었다. 1817년에 낭시 드 바르디(프랑스어: Nancy de Bardi)와 결혼하였고, 네 명의 자녀를 두었다.

1818년에 왕립 학회 외국인 회원이 되었고, 1821년에 루이 18세로부터 남작 작위를 수여받았다.

1840년에 오드센주 소(프랑스어: Sceaux)에서 사망하였다. 푸아송은 에펠 탑에 이름이 새겨진 72인의 과학자 가운데 하나이다.

업적편집

푸아송은 유체와 탄성 역학에 대한 푸아송의 방정식·푸아송의 법칙·탄성 물질에 관한 푸아송의 비율 등으로 크게 이바지하였다. 또한 순수 수학의 분야에서도 정적분·푸리에 급수·변분법·확률론 등에 중요한 업적을 남겼다.

저서편집

푸아송은 수많은 저서와 논문을 남겼다. 주된 저서로는 다음이 있다.

  • (1811) 《역학》(프랑스어: Traité de mécanique), 총 2권
  • (1831) 《모세관 현상의 새로운 이론》(프랑스어: Nouvelle théorie de l'action capillaire)
  • (1835) 《열의 수학적 이론》(프랑스어: Théorie mathématique de la chaleur)
  • (1837) 《형법민법의 판결에서의 확률에 대한 연구》(프랑스어: Recherches sur la probabilité des jugements en matières criminelles et matière civile)

참고 문헌편집

   이 문서에는 다음커뮤니케이션(현 카카오)에서 GFDL 또는 CC-SA 라이선스로 배포한 글로벌 세계대백과사전의 내용을 기초로 작성된 글이 포함되어 있습니다.